산타도밍고 성당은
높은 분홍색 탑이 있는 성당으로
박물관이 같이 있고,
성가대석을 통해서 종탑까지 올라갈 수 있어요.

주소는
Convent of Santo Domingo, Lima, Peru
Jr. de Superunda/Camaná,Lima,Peru

정식명칭은

Monastery of Santo Domingo
=Iglesia y Monasterio de Santo Domingo

산또 도밍고가 더 현지 발음상으론 가깝습니다~
도미니카 수도회의 성당과 수도원이 함께 있습니다.


바로 앞에 보이는 탑이 산토 도밍고
그 앞의 긴 건물은
 리마의 국립중앙우체국이지요.


천천히 걸어가서
모퉁이를 돌면

 


산토 도밍고 수도원으로 들어가는
박물관 문이 있어요.
입장료는 어른 7솔


 



탑 위에 올라가서 찍으면
이런식으로 보여요...

박물관 입구

 


들어가면...

대기실~

대기실 여전히 아름답네요.
저 천장의 나무 조각이!!!
볼때마다 감탄하게 해요.


 


나가면 바로 회랑

저쪽으로 돌아서 계단으로 올라가면
성당의 성가대석으로 나가서
종탑으로 올라가는 길이 나오는데

가이드가 없으면
들어갈 수가 없습니다.

 


이쪽 안뜰은 개방이지만

성인들의 방과
위로 올라가는 각각의 문들은
모두 열쇠로 잠겨 있어요

 


특히 여전히 수도회 분들이 계시기 때문에
이런 곳들은 모두 막혀있고
입장 불가!

 


도미니카 수도회, 도미니꼬회 등 다양하게 불리는데
리마의 성인들은

왼쪽 끝에서부터
산 마르틴 데 포레스, 산타 로사 데 리마,  요한 마치아스 (John Macias)

 


특히 페루에서
도미니꼬회와 산 프란시스코회는
현지인들을 도와준 것으로 유명하기도 합니다.

그 전에는 일방적인 학살이 있었다면
수도회가 들어옴으로써
다시 한번 신과 인간이라는 구도로
신 앞의 같은 인간들이라는 시각이랄까요?

지배자와 피지배자들에서
인간 대 인간으로 변화하는 것이지요.

 

성당의 아름다움을 볼 때도
그래서 가끔 생각에 잠길 때가 있답니다.

이렇게 화려하고 아름다운 성당이
과연 신의 눈에도 아름다운 것일까....




 


일단 제 눈엔 아름답습니다.
계단으로 올라가고

 


또 올라가고...


 


신에게 다가가겠다는
신앙일까

 


신의 뜻을 널리 알리겠다는
종들일까

 


지금도 남아있는
보이지 않는 듯 보이는
그 모든 신분차별적인 모습들과

신에게 다가가는 모습들에도
의문을 버리지 못하면서

 


올라가는 이유는

센뜨로 데 리마에서
가장 전망이 괜찮은
전망대이기 때문이지요.

 


아까 아래서 지나 걸어왔던
리마 국립중앙 우체국이 있고
그 너머에 대통령 궁이 있고

그 앞에는
리막 강이 흐르고,
저 너머에 보이는 먼지투성이 십자가 언덕이
산 크리스토발입니다.

 


종탑을 반바퀴 돌면
저쪽으로 보이는 산타로사 성당이 있고
그쪽 길이 av.tacna 길이고

 


금방 돌았던
산토 도밍고의 첫번째 안뜰이 보이네요.

 


다시 반대 방향으로 가면
온통 노란 색이
센뜨로 데 리마의 리마 시청 건물
그 맞은 편
종탑 두개가 바로 리마 대성당, 까떼드랄 데 리마.

 



지난 번에 오를 땐
처음이었고
아는 곳이 그렇게 많이 없었고
알아듣기도 정말 어려웠는데,

이제는 예전보다 조금 더 쉽게 알아듣고
이제 궁금한 것이 있으면 물어볼 수도 있고

이렇게 가이드 겸해서..;;
후들거리는 다리 잡고 올라갔다오길 잘했어요.

 


하늘이 예뻐서 더 좋았던 날

계획했던 산 크리스토발까진 올라가지 못했지만
만족스러웠던 날이랍니다.

 



2013/03/29 - [적묘의 페루]성주간 일곱개 성당 걷기, 센뜨로 데 리마
2013/03/12 - [적묘의 페루]리마, 산토 도밍고 성당 박물관 안뜰과 도서관
2013/05/03 - [적묘의 페루]소원을 말해봐~남미최초 성녀,산타 로사에게
2012/08/31 - [적묘의 페루]Santa Rosa de lima,산타로사의 날
2012/06/04 - [적묘의 페루]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센뜨로 데 리마
2012/01/26 - [적묘의 페루]리마, 산토도밍고성당 앞 기념품 가게에서 지름신 영접!

2012/01/30 - [적묘의 페루]수도원과 아로마향이 가득한 특별한 거리
2012/02/13 - [적묘의 페루]가장 비싼 여인, 산타 로사 Iglesia y Convento de Santo Domingo
2012/02/16 - [적묘의 페루] 리마 발렌타인데이에 연인들이 주고받는 선물
2013/12/23 - [적묘의 페루]페루음식 센뜨로 데 리마,feria gastronomica
2012/08/21 - [적묘의 페루]리마에서 화려한 전통춤 행렬 따라 걷기!


 


3줄 요약

1. 11월부터 5월까지가 리마의 여름. 날이 덥지만 시야가 좋습니다.

2. 신에게 질문을 무한히 던지고 있습니다. 답이 없다고 해도 질문은 계속되어야지요.

3. 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종탑 전망대 올라갈 수 있답니다~


♡저 종탑의 계단은 중간부터 살짝 무서워집니다~ 고소 공포증 있다면 비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감성호랑이 2014.01.07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정말 예뻐요!!~ 성당에 올라 바라본 마을의 풍경!!

    • 적묘 2014.01.08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버라이어T한 김군님 마을이라기엔..; 음..
      여긴 리마의 구시가지로 가장 화려했던 시대를 보여주는 곳이랍니다.
      물론 지금은 낡긴 했지만...;;;

      지금도 대통령 궁과 대성당, 그리고 그대로 활동 중인 리마 시청까지
      주요 건물들은 모두 여기에 있습니다!

  2. 미호 2014.01.07 1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관이 너무나 멋들어진 곳이네요
    찬찬히 즐겨야 하는데
    드디어!!!
    겨울 몸살이 왔습니다
    열이 나고 두통이 있는데 다행히도 기침이나 콧물은 아직.
    적묘님이 겨울 내내 고생했던 것들이 생각나면서
    "아..겨울이구나..내가 감기가 왔구나.."
    하루종일 누워있으려니 허리가 다 아프네요 ㅠㅠ

    • 적묘 2014.01.08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페루는 여름이 와도 밤 공기는 차고 건조한 편이라서
      다들 목감기가 많이 걸린답니다.

      아...진짜..페루 날씨가 아주 나쁜 건 아닌데
      리마가 유독 공해가 심해서 일수도 있는거 같아요..;;

      후딱 감기 나으시길!!!!

  3. Hansik's Drink 2014.01.07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
    좋은 하루를 보내세요~~

  4. 열매맺는나무 2014.01.07 16: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멀고 멀게만 느껴지는 남미. 꼭 가보고 싶지만 다른 외국 보다 더 엄두가 나지 않는 곳처럼 느껴집니다.
    그래도 이렇게 적묘님 덕분에 페루 소식 들으며 지낼 수 있네요. 올 한해도 많은 소식 전해주시기 부탁드립니다.
    건강하세요. ^^

    • 적묘 2014.01.08 1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열매맺는나무님~ 저는 사실 여행목적으로 나가본 적이 거의 없어서..;;
      다른 나라를 여행하시는 분들이 참 부럽습니다.

      페루에 있으면서도 사실 일상인지 여행인지 모르는 삶을 계속하고는 있지만
      여행으로 힐링할 기회가 너무 없네요.
      가까운 나라 일본도 못 가본지라..하하하...;;;

      어느 하루 인상적이었던 곳들에 대한 단상들, 일상들을
      즐겁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건강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행복한 2014년 되시길 ^^

  5. 팩토리w 2014.01.08 0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벽 컬러감이 참 좋네요~~
    전 저리 강렬한 색감을 가진것들이 눈에 쏙~ 들어오더라구요~~^^

    • 적묘 2014.01.08 1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팩토리w님 제가 꽤나 예전에 다녀와서, 겹치는 부분을 포스팅을 안했는데
      한번 위에 링크 걸어 놓은 다른 날짜의 글들 속 사진도 꽤 괜찮답니다 ^^
      유럽풍이기도 하고, 일단...강렬함이란 부분에선 저도 공감공감
      게다가 상당히 마무리가 좋은 목조장식들이 참 멋지답니다~

      2013/03/12 - [적묘의 페루]리마, 산토 도밍고 성당 박물관 안뜰과 도서관
      2012/02/13 - [적묘의 페루]가장 비싼 여인, 산타 로사 Iglesia y Convento de Santo Domingo

  6. 제갈광명 2014.01.08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꼼꼼한 글과 사진 잘 보고갑니다. 페루 위험한 곳이다 들었는데 ^^;

    • 적묘 2014.01.08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갈광명님 남미 중에서는 그나마 안전한 편이고
      제가 다니는 곳들도 대략, 낮과 밤이 동시에 위험한 곳은 거의 가지 않습니다.

      이 포스팅의 경우는 유네스코 지정 세계문화유산으로
      치안이 정말 좋은 곳에 해당합니다.

      다른 치안관련 포스팅도 있으니
      <국외생활정보> 폴더를 참고하셔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108
Today433
Total5,897,39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