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상적인 피스코 병들~

원래 술보다는 술병을 더 좋아하는 편이라서

그러니까...술은 마시면 없어지지만
술병은 남는거니까요 +_+

예쁜 병들 참 좋아하거든요.

특히 피스코는 상당히 독한 증류주이기 때문에
따로 구입할 일은 없고
그냥 와 예쁘다 하고 한참 바라 보다가
들어가 보았습니다


음식 축제 중에서
음료수와 디저트도 빠질 수 없지요

특히 이 전시관은 피스코와 커피


그 중에서 가장 좋다는 피스코를 종류별로 놓고
그 향을 즐길 수 있게
이렇게 커다란 잔들을
쭈욱 전시해 놓았답니다.



밖에서 볼 수 있는
무려 천여가지나 되는 각기 다른 피스코들

그리고 커다란 잔 안에도
각각 다른 색과 향을 가진
피스코들을 브랜드별로 비교~체험!!!
 



사실 더 시선을 끌었던 것들은



피스코를 베이스로한
다양한 칵테일들이었어요



이런 칵테일들은
한잔에 12솔 정도에서 15솔로

한국돈으로 5천원 가량에 판매되는 중


피스코 외에 다른 
리큐르들을 섞어서 
더 다양하게..


흰색에 위에 계피가루 올라간 것이
가장 유명한 피스코 사워

나머지는 
대충 데낄라 베이스의 칵테일 비슷한 듯


눈에 확 들어왔던
이 멋진 에메랄드 빛 한잔은 ...
맛이 어찌나 궁금한지!!!!



저마다 부스에서는
칵테일을 판매하고

자체 술도 판매하고 있어요
저렴한 건 20솔 가량에서부터
고급은 뭐... 한국돈으로도 5만원 넘어가네요


눈이 즐거운 건~
칵테일들



그리고 저마다 특색있는 병들~


더욱더 전통적인 
페루의 도자기 형태를 따라가는 것도 있고


고급 양주분위기로 가는 것도 있고



사실 대부분의 피스코들은
세계의 약 1000여 병이 그렇지만
와인을 증류한 맑고 투명한 술이기 때문에



병이 투명한 것이 대부분이고
와인병 보다 조금더 날씬합니다~







3줄 요약

1. 피스코 시음은 무료~ 그리고 피스코 베이스의 리큐르도 다양!!!

 2. 어우 쪼끄만 잔 몇개 받아마셨지만 역시 술은 힘들어요.
 
3. 저 1000병이 주르르르 전시된 벽이 탐나는 분들이 많을 듯!!!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나다라마ma 2012.09.13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뻐서 마구 마시게 될 듯 해요. ㅎ
    선물로 몇 병 사면 좋을 것 같네요. ^^.

    • 적묘 2012.09.13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긴여름님, 주변에 저렇게 독한 술을 좋아하는 분들이 별로 없어서

      다행이랄까요. 사실 피스코는 포도주를 증류한 것이라서
      40도 가량의 상당히 독한 술이랍니다!!!

      그래서 주로 칵테일로 만드는 것이지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151
Today99
Total5,892,15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