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일상/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적묘의 고양이] 현명한 고양이의 깨끗한 물마시는 방법

적묘 2011. 12. 10. 08:00

항상 카메라가 아쉬웠는데
마침 350디 들고 나간 날

딱 마주친 턱시도 장모종

요 예쁜  가면 아이는 지난 번에도
물 마시는 걸 봤는데 ^^
이번에도 스프링쿨러 앞에서 만났답니다.


콧등에 조금 피부병 흔적이 있지만
눈꼽도 없고
전반적으로 터럭도 고르고 깨끗해서
건강해 보여요



2011/10/23 - [적묘의 고양이] 페루, 리마에서 만난 현명한 고양이

지난 번에 올렸던 얘랑 같은애 맞죠?


발은 적시기 싫어!!!


어떻게 해야 발을 더럽히지 않고
적시지 않고~~

곱게 물만 살짝 마시고 갈 수 있을까요?


살짝~~~

고개를 숙이고~ 한모금!!!


찰칵 셔터 소리에 고개를 든다!!!


아니..이 사람이!!!

고양이 물 먹는거 첨 보나?
지난 번에도 찍었담서!!!!


물은 먹고 싶고
셔터 소리는 신경 쓰이고
살짝 외면하길래..;;

후딱 일어나서 자리를 비켜주었답니다!!!

건조한 리마에서
이렇게 물을 마실 수 있고
그 물이 깨끗해서 참 다행이예요 ^^



2011/11/30 - [적묘의 타임머신] 아기에 대한 고양이들의 반응
2011/11/08 - [페루 리마]고양이 광장에서 만난 아기와 노란고양이
2011/11/02 - [적묘, 페루] 꽃밭에 고양이꽃이 피었습니다!
2011/11/01 - [적묘의 고양이]페루,리마에서도 노랑둥이는 밀당의 천재!
2011/10/31 - [적묘의 고양이들] 페루에서 가장 럭셔리한 침대와 필수요소
2011/10/30 - [적묘의 고양이] 페루의 고양이는 깃털베게 낮잠

2011/10/25 - [적묘의 고양이들]다정다감 오빠의 피곤한 삼각관계
2011/09/29 - [적묘의 고양이들]엄마의 정체는 우리만 아는 비밀!
2011/09/25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현명한 아이와 고양이의 적절한 거리
2011/09/27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조카님에게 애교만발 러시안블루~



3줄 요약

1. 사료를 가져다 주는 분들도 있고, 새를 잡아 먹기도 한다고 해요

2. 개체수가 조절되니 사람들이 버리지만 않으면 공원 고양이들은 그냥 균형상태인 듯

3. 캣맘들이 물도 여기저기 챙겨주고 있답니다 ^^

http://v.daum.net/my/lincat79
언제나!!! 다음뷰 추천 감사합니다 +^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