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외 생활에서 직접 해 먹는 음식도 나쁘지 않지만
-사실 경우에 따라서는 나쁠 수도 +_+

역시 해외 생활의 즐거움은
어디서도 먹어보지 못한 낯선 음식을
처음 접한다는 설레임이 있지요!!!

약간의 모험이랄까요?

타말이란 건



 향료와 양념을 넣은 밥에 닭고기를 넣고
커다란 바나나 잎사귀로 잘 싸서
쪄내는 음식이랍니다.

들어가는 건 그때 그때 달라요!!!!


동남아에서도
바나나 잎의 용도는 같아요
방부효과가 있어서 음식을 오래 보관할 수 있고
그릇 대용품이 되기도 하고
요리도구가 되어서 설거지 거리를 줄이는 역할을 하지요.



그냥 먹으면 조금 느끼할 수 있기 때문에
셀러드와 쪄내 아스파라거스,
그리고 식초에 가볍게 절인 보라색 양파를 곁들이면 최고죠!!

거기에
잉카 콜라를 ㅎㅎㅎㅎ
여기서는 탄산음료를 가시오사 라고 한답니다.



2011/11/15 - [적묘의 맛있는 페루]사막에서 해물요리 주문하기, EL CHE
2011/11/14 - [적묘의 맛있는 페루] 케네디 공원 앞 분위기 좋은 카페,ADIOS CHOW
2011/11/11 - [적묘의 맛있는 페루]피스코 사워와 로모 살따도
2011/11/08 - [페루,리마]돌돌 말아주는 독특한 피자를 먹다
2011/10/23 - [페루,리마] 로컬성당에 가면 달콤한 컵케익이!!!
2011/11/04 - [맛있는 페루]리마의 일상 아침식사, 빵 6개가 1솔=500원!
2011/10/21 - [페루,panaderia]달콤한 동네빵집에 가자!!!
2011/10/19 - [페루,리마] 꼭 가보는 로컬 시장, el mercado de surco

2011/11/09 - [적묘의 페루]이까의 사막에 서다
2011/11/10 - [이까,빠라까스섬]페루의 갈라파고스에 가면 펠리컨이 있다
2011/11/09 - [페루,빠라까스섬] 페루의 갈라파고스에 가다
2011/11/08 - [페루,리마] 국립인류학 고고학 박물관의 회랑을 걷다
2011/11/08 - [페루 리마]고양이 광장에서 만난 아기와 노란고양이


3줄 요약

1. 한끼 식사로 충분하답니다!!! 좀 많기도 해요.;;;

2. 시골에서는 3솔(한국돈 1500원 가량)정도, 도시로 나오면 훨씬 비싸집니다.

3. 앞으로 즐길 다양한 페루의 음식들이 기대됩니다 ^^

http://v.daum.net/my/lincat79
언제나!!! 다음뷰 추천 감사합니다 +^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554
Today76
Total5,993,61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