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죽 6

[적묘의 벡스코]핸드메이드페어,부산 2018,솔직후기,7월행사,2018.07.06~2018.07.08

여유있게 갔는데도이미 시작할 때부터 사람들이 많았어요. 핸드메이드의 다양한 매력에 폭 빠질 수 있는 부산 헨드메이드페어랍니다!!! 기간 2018.07.06~2018.07.08 시간 11:00~19:00 장소 제1전시장 2홀 무료로 나눠주는 노랑 봉투 하나씩 들고 본격 사냥을 시작하는 사람들로 가득!!!! 직접 만든 것들을 소개하고 판매하고 무엇보다 현장 할인과 강좌 안내 등 다양한 정보가 많습니다. 여기의 사진들은 모두부스 담당하시는 분들께 허락을 받고 담은 것이랍니다. 민감하게 저작권을 걱정하시는 작가님들이 종종 계시기 때문에 꼭 동의를 구하는 것이 좋아요 외국도 마찬가지랍니다!!! 아무래도 수공예다보니 다양한 즐거운 시도들을 또 누가 말없이 가져가면 안되잖아요~~~ 눈도 즐겁고 입도 즐겁고!!! 지갑..

[적묘의 고양이]묘르신 3종세트,머무른 자리,고액의 스크레쳐,소파의 운명

소파 위에 고양이가 있다는 것 고양이 3마리가 있다는 것 햇살이 쏟아지는 낮엔 햇살 조각을 따라 더욱 더 행복한 묘르신 3종 세트 이쪽으로 왔다가저쪽으로 갔다가 철푸덕 퍼지기도 하고 동글동글 골뱅이를 만들기도 하고 이렇게 뭉쳤다가저렇게 뭉치기도 하고 자리바꾸기는 자유!!! 꾸웅 잠자다 깨면 이렇게.... 요렇게 너덜너덜 벅벅벅 열심히 가죽 소파를 긁었더니 더 잠이 잘 오는 듯 맞아...운동은 이걸로 하는거지 이제 잠이 깼으니 다시 한번 긁어 볼까? 잘 보이는 등쪽은 안되고 모서리쪽을 노려야해 딱 긁기 좋은 홈이 파인 곳이나튀어나와 있는 곳을 집중적으로.... 소파보단 조금 나이 많은 초롱군 소파와 동갑인 깜찍양 소파보다 쪼끔 어린 몽실양 가죽 스크레쳐를 열심히 고액의 소파를 제대로 긁으면서 절로 나이를 ..

[적묘의 모로코]이슬람 국가인 모로코에서 맥주, 알콜 구입 방법 cave alcool

모로코는 이슬람 국가이기 때문에대놓고 술을 판매하는 곳은 호텔 바입니다. 외국인 거리가 따로 있다면큰 도시에서는 술을 판매하는 외국인 상대의 식당이나나이트 클럽같은 것도 있지만 작은 도시에서는 호텔 바 안에서 술을 판매합니다. 그리고 큰 도시의 경우는? 음주를 즐기는 편이 아닌지라우연히 동행하게 된 분들과함께 이야기하면서 알게 된 정보~~~ 마라케시2박3일->사하라2박3일->페즈 2박 3일->쉐프샤우엔 5박6일->아실라->탕헤르 사라하에서 페즈로 넘어간 상태에서깨끗한 숙소, 시원한 맥주가 아쉬울 때긴 했어요 ^^;; 쉐프샤우엔의 경운 제일 큰 호텔인 파라도르 바에서 술을 판매합니다.탕헤르는 클럽도 있고 술집도 있다고 하구요.-이건 택시 기사님께 들었습니다~ 페즈에서는? 바로!!!!!까르푸를 가라는 것!!..

[적묘의 모로코]페즈 혹은 페스, 메디나 가죽염색작업장, 테너리(Tannerie),FEZ

마라케시에서 2박 3일사하라 사막투어로 출발그리고 사하라 사막투어 2박 3일째 되는 날에마라케시로 돌아가지 않고페즈로 가는 그란 택시가 있는 마을에세워달라고 미리 요청했다. 2박 3일의 사하라 투어는 이른 아침새벽 5시에 일어나서 일출을 보고 오전에 바로 버스를 타고 인근 마을로 넘어간다 요청한 택시는6인승이라지만그랬다가 앞에 2명 뒤에 4명이 타야한다. 그냥 택시당 1000~1200디르함 정도의 비용이니1인당 300디르함씩 내고 4명이서 좀 편히 타고 페즈에 도착. 페즈에 도착하니 택시기사 말이 달라진다.팁을 더 달라는 거다 여자들끼리 타니 그런건가 어이없어짐.차 트렁크에서 가방을 아직 빼지 않았는데 차를 움직인다차에 다시 몸을 싣고 문을 열어 놓고뒤에서 두 사람이 가방을 꺼냈다. 그리고 빨리 가라고 ..

[적묘의 라마인형]페루 알파카 라마인형을 빗질하는 보들보들 즐거움

페루에서 코이카 봉사단원으로3년이란 시간을 보내고10개월의 여행을 하면서 몇번에 걸쳐서 보냈던몇 개의 박스들을 이제야 다 정리했습니다. 본가에 들어오자 마자 한달 만에 일을 시작하고이제 2달째 한국에서 근무하는 것에살짝 익숙해지면 한겨울이 되고 제 계약도 끝나겠죠. 보들보들동글동글부드러운 것이 필요한 계절입니다.최근에...마지막 박스를 열었습니다. 테이블에 잉카천을 깔고알파카 털가죽으로만든 수제 인형들을쭉 놓아봅니다. 박스 안에서꾹꾹 눌린 아이들이 아쉬워빗을 꺼내 들었죠 이 빗도 여행 중에 얻은 거던가..;;어디선가 나왔던건가... 한 200원 주고 샀던 걸까요 알파카 인형은털길이를 보면 대충 짐작이 가는데 진짜 어린 베이비 알파카는 털이 아주 가늘고 얇습니다.그리고 다듬을 필요도 없이 보들보들하지요 지..

적묘의 단상 2015.10.20 (2)

[적묘의 모로코]페즈 메디나 고양이들, 구시가지 시장 고양이 골목,FEZ

이슬람 국가에 대한간단한 분위기...그러나 반전? 직접 사람을 찍는 것을 매우 기피합니다.- 요즘 젊은 사람들은 다 셀피 찍더이다. 이슬람 국가들은 고양이에게 우호적입니다.-그렇다고 미친 듯이 고양이 애호하거나 하는 거 아니고그냥 같이 무심히 살아갑니다. 여자들에 대해서 매우 보수적입니다-그래서 외국 여자들에 대해서는 매우 개방적이랄까..;;;현지 여인네들에 비해서 의상이나 활동성에서 차이가 크니까성적인 농담이나 접근이 많습니다. 그런 나라들을...제가 가본 곳이인도네시아, 모로코, 터키 정도.. 꽤 길게 길게 다녔지요. 인도네시아의 경우는 역시 봉사단원으로 파견되서 4개월 생활모로코는 약 20일이었던가요. 마라케시-사하라-페즈-쉐프샤우엔-아실라-탕헤르터키는 30일 좀 넘게 있었죠. 그리고 사실..동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