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의 냐짱 [Nha Trang]
나트랑이라고도 부르지요 ^^

호치민(사이공)에서 북동쪽으로 320km쯤 떨어져 있습니다.

베트남 남부의 주요 어업기지이며,
예로부터 알려진 군사기지이며


오랜 역사를 가진 도시로
 
1862년 프랑스인에게 점령당하기 전에는
베트남왕국에 속해 있었지요.





역시나 프랑스의 영향으로

고딕양식의 큰 성당이 있습니다.
Nha Trang Cathedral



더운 날인데도
아이들이 성당 벽에 기대서~
뜨거운 햇볕아래 놀고 있더라구요 ^^


나중에도 사진 몇장 더 찍었지요.



순교자의 묘

베트남은 한국보다 순교성인이 조금 더 많아요~



1934년 완공된 천주교 나트랑 대성당



정문 쪽에서 바라보면

일부 밖에 보이지 않는데

앞쪽에 공사가 끝나면 접근성이 더 좋아질거 같아요.



미사 시간 확인~




성당으로 올라가는 언덕배기에

조각상이 정말 멋지게!!!




대천사들과 12사도,
그리고 많은 성인들의 조각상이 쭈욱..


이쪽엔 신자들을 기념하는 이름들..
그리고 꽃들..





요렇게 언덕배기를 돌아서 올라간답니다.



천상의 모후~

^^ 5월은 성모의 달이지요~



햇살이 어찌나 좋은지..;;




사실 이때
96년만의 강추위로
부산 낙동강이 얼었던..
그때 쯤입니다!!!




이거 올라가는데도 헥헥..




역시 고딕 양식 +_+







성당 정문 옆의 성모동굴





루르드 성모 동굴 스타일?




베트남의 신선한 꽃!!!!

성모님께 봉헌되어 있네요





쑥 안으로 들어가서





성당 내부를 둘레둘레



사실 미사는 저녁에 드렸고

낮엔 미사시간 확인하고

사진을 담는 것이 목적이었지요 ^^




뒤쪽 성가대와
역시 화려한 천장!!!




나선 계단과 스테인드글라스

신을 향한 
신앙을 표현하는

위로

위로!!!
 




그리고..

제가 발견한 것은..



이 성당 옆문의 게시판에서

가족을 찾는 편지..




옛 베트남의 여인과 아이를 찾는 내용입니다.




아버지의 아들이

아버지가 이미 세상을 뜬 후지만

그 여인과 아이들을 찾는 내용이랍니다.




1960년 크리스마스 사진 한장이
유일한 단서..




문득..

옛사진을 꺼내 몇년이고
그들을 그리던 저 남자을 생각해봅니다.

그리고 그런 아버지를 기억해
지금 또 50년이 지난 후에

찾으려는 아들 마음...



베트남에서 돌아온지 2달째..
그런데 이 편지가 문득 생각나

냐짱 사진을 뒤적이고 있는 건


역시 5월이 가정의 달이서라일까요






2011/01/31 - [베트남,미선유적지] 누렁이가 지키는 참파왕족의 성지에서
2011/01/19 - [베트남 다낭] 참박물관에 꼭 가야 하는 이유

2011/01/30 - [베트남,다낭성당] 결정의 순간!! 포기하지 말아야 할 것들
2011/01/06 - [베트남,다낭] 해와 바다, 망원렌즈가 필요할 때


3줄 요약

1. 베트남 냐짱 대성당에서 가족을 생각했답니다!!!!

2. 반세기를 뛰어 넘는 만남이 이루어졌을까요?


3. 가족에게 말해 보아요~ 사랑해요♡ 하트 꼭 붙여서 말하기! +_+ 

글 읽어주신 분들도 사랑합니다!!
다음뷰 추천 손가락 클릭도 사랑합니다~^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62
Today62
Total5,966,88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