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무르익는

계절의 여왕..

5월엔 꽃이 화사하게 피고

바람이 조금 차긴해도

낮의 햇살은 여름 못지 않은 따스함



이런 날엔 특별한 친구님과

데이트를!!!

그러고 보니
토끼띠 해에 첨으로 올리는 토끼군요 ^^:;

베트남은 토끼가 아니라 고양이라서
2011/01/01 - [2011년의 목표] 고양이띠가 된 이유!!! 그리고 안녕 호랑이띠!!!



세이지님과의 첫 만남

리아와의 첫 만남!



예쁜 분홍 이동장을 타고 나타난 리아는



모든 동물의 외출시 필수품인

줄을 달아줍니다.



토끼나 고양이는 가슴줄
혹은 몸줄이라고 부르는 줄을 하지요.



북서울 숲은

정말 많은 분들이 찾으시는 곳이니까요.

저야 일부러 ~
사람없는 평일 낮에 간건데도







아이들과 함께 오거나

다른 반려 동물들 산책시키러 온 분들이 많았어요.

그러니 그들로부터!!!

보호를 위해서도
꼭 필요한 것이 몸줄이랍니다.



착장 완료!!!

옆에 우르르르르

아이들과 견공들이 지나가자

꽃사이로 숨어버린 리아~



꼼짝하지 않으려고 해서

결국 안아서 이동..

바람이 은근 차서

따끈따끈한 생체난로인 리아!!!
완전 좋던데요 ㅎㅎㅎ



사람들이 없는 바닥에

살짝 내려 주었습니다.



이렇게 건물 옥상에

정원을 꾸며 놓아서

안심하고 풀어 놓을 수 있었지요.




항상 좁은 곳에서만 있다가

싱싱한 푸른 잎들과 나무 향에




취해서 어쩔줄 모르는 리아~


아 좋아~~~~



북서울 꿈의 숲엔

강아지를 데리고 산책하시는 분들이 확실히 많은지

지나가시던 분들이

저 개는 안짓고 얌전하네..라고 하시다가?


어엇 토끼네 하고 놀래는 분도 계셨구요


이렇게나 전망좋고 넓은 숲이

서울 한쪽에 있다니

부럽고

관리를 참 잘했구나 하고 감탄도!!!





지나가던 아주머니들 중

한 분은

어머나 여기 토끼 풀어 놓고 키우나봐

넘 예쁘네

하고 칭찬도 해주시고 ^^




그 소리에 리아는 또 귀를 쫑긋!!!

너 롭이어잖어!!!

올리지 맛!!!!



봄날,

토끼와의 나들이

따스한 햇살~

참 좋았답니다 ^^



그러고 보니 세이지님과 다닌 곳들도 꽤 많네요 ^^

2010/08/26 - [아이패드] 하아..좋긴 좋구나!!!
2011/04/01 - [명동성당 옆] 초콜렛 전문점 레오니다스
2011/03/24 - [명동,토니로마스] 쿠폰쓰고 냠냠

3줄 요약

1. 오프라인을 지향하는 온라인 만남의 즐거움은 이런 것!!!

2. 리아도 건강하게 올해 잘 보내렴!!!

3. 식목일에 산불이 많이 난다죠! 심는 것도 관리도 중요한 나무들입니다!

리아의 행복을 위해서!!! 다음뷰 추천 꾸욱!!
손가락 추천 클릭은 로그인 안해도 됩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토토 2011.04.06 0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활짝 핀 개양귀비꽃도 예쁘고,
    한쪽 귀를 쫑긋 세운 리아도 깜찍합니다.
    고양이 해가 있다는 사실은 적묘님 덕에 첨 알게 되었네요~

    • 적묘 2011.04.06 0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tenar님 고양이해는 동남아에만 있으니까요 ㅎㅎ

      우리나라도 참.;;; 사회문화 교육쪽은
      사대적이라서 남의 나라 문화라고 하면
      서양 강대국 몇개가 다니까

      홈피 아가 정말 곱네요!!
      완전 감탄~~~

      미모가 어찌나 빛나는지!!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50
Today611
Total5,863,72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