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 스케쥴이 나온 후
다시 일정을 세세히 잡으면서
한동안 연락이 뜸 했던 지인들에게도
폭풍 연락

프로필을 바꿔 놓으니
또 여기저기서 연락이 오기도 하고

뜬금없는 귀찮은 부탁들도
하나 둘씩 쌓이기도 하고~

무거운 여행가방을 정리해 놓고서는
냉장고를 비우고 나갈 준비를 하곤



몇번이고 마음을 졸이게 만드는
짐 무게...

무사 통과하고

-리마-뉴욕-인천- 짐을 부치고

수하물용 짐 2개, 각각 23키로



까야오에서 날아오른 비행기는
코스타 베르데를 따라서



뉴욕으로 출발

뜨거운 후안 발데스 커피는
남미 최대항공인 란의 미덕이랄까



비 나리는 뉴욕에 다가가면서




망원렌즈 들고 대기~
보람있게도 찰칵 찰칵


8터미널에서 짐을 찾은 후에
다시 세관검사하고 인천으로 보내놓고

1 터미널로 이동!!!


5시간의 여유

물도 한병, 주스도 한병,
친구가 부탁한 컵도 하나 사고

굴욕적이고 짜증나는
보안검사를 거쳐서

탑승


북극해와


끝없이 이어진
눈 밭을 바라보며


어느새 산맥으로 변한

눈산에 눈을 떼지 못하며
새삼 5년만에 보는 눈을 만끽해 본다.



세상의 다른 모습들을 바라보면
머리 속에 떠오르는 것은

나의 집..

이토록 먼 곳에 집이 있구나
나는 돌아가고 있다.

이제 남은 건 2시간



공항에 마중나온 선배 차에
곱게 올라탄 가방 2개



기내용 가방까지 3개~


짧은 시간을 보내고

바로 부산으로 ..

서울 경부 고속도로 터미널에서



다시 4시간 20분이 지나면...

부산 도착,








2013/10/15 - [적묘의 페루]봉사단원의 시간은 거꾸로 가지 않는다.나이정주행
2013/09/28 - [적묘의 사진tip]카메라 선택 기준이 달라지는 이유
2013/09/27 - [적묘의 고양이]가을 전어보다 추묘, 고양이 3종세트
2013/05/24 - [적묘의 고양이]10년 전 초롱군 리즈시절과 흘러간 시간
2013/04/13 - [적묘의 봄꽃놀이]매발톱꽃과 반짝반짝 장신구 접사담기





2012/11/23 - [적묘의 고양이]항공사 기념품에도 초롱군은 시크하다
2012/11/20 - [적묘의 고양이]페루 기념품에 대한 반응탐구
2012/11/16 - [적묘의 코이카]일시귀국,겨울에서 여름으로 돌아가다




3줄 요약



1.페루 리마-미국 뉴욕- 인천-서울-부산~ 고양이 3종 세트와 만남 ^^

2. 짧은 시간동안 알차게 만나고 싶은 사람, 가고 싶은 곳 다 갔다가 다시 페루로.

3. 벌써 몇일이 훌쩍 지나가 버렸네요 ^^;; 시간은 왜 이리 빠른가요?


♡로긴하지 않아도 하트클릭하시면 추천된답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쿡남자 :-) 2014.04.02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익하게 읽고 갑니다.
    블로그 많이 발전 하세요 ^^

  2. 스니커즈 2014.04.02 2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냥이의 가방 검사는 필수^^
    인형들이 아기자기 귀엽네요

  3. 꿋꿋한올리브나무 2014.04.14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나 좋으셨을까요..
    정말 제 마음이 다 기쁘고 그래요.
    고양이들의 사진이 참 반가워요!

    아기자기한 수공예품들도 정말 예쁘고요...
    아...제가 한국에 간 듯 좋네요!

    • 적묘 2014.04.18 1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올리브나무님 아 정말 정말!!! 좋았어요!!!
      그냥 다 좋았어요~

      한국어 자막이 있는 영화를 극장에서 보는 것도 좋았고
      엄마랑 손잡고 다니는 것도 좋고
      아빠랑 일출 보고
      아침에 고양이가 와서 잠을 깨우는 것도...

      그리고 어디가나 한국말이 된다는 것도 ^^
      참 떡볶이랑 순대도 먹고, 냉채족발이랑 뷔페도 ~ 헤헤..
      치맥은 기본으로!!! 역시 파닭도 좋고, 탕슉도 좋고 헥헥....

      이동시간 포함 3주는 너무너무 짧았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438
Today66
Total5,982,98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