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스가 있으면 박스에
봉다리가 있으면 봉다리에!!!


쇼핑백이 있으면

들어가는 것은 당연지사





그저 처음부터 몽실이는 그러한 존재




바닥에 놓아두면 놓아둔 채로



들어올리면 들어올리는 대로!!!





으쌰으쌰!!!






꺼내주겠다고 열어줘도
싫다고 도리도리



옆에서 깜찍이 언니가 블라블라블라!!!!





아무리;

뭐라해도 들리지 않아요!!!!




언니가 아무리 놀자고 해도 아냐..

역시 쇼핑백 놀이의 종결자는 몽실이야!!!!


[흑백논리] 혹은 깔맞춤에 대한 논쟁










깜찍언니에겐 흰색 가방을 양보했으니
이건 양보 못함 




몽실양은 그렇게..

쇼핑백 놀이의 종결자가 되었다는 말씀!!!




3줄 요약


1. 초롱군은 봉다리보다 종이상자 선호함.

2. 여자애들은 역시 쇼핑백이 좋은가봐!!!

3. 아 날이 추워지니까 고양이들이 더 그리워요..ㅠㅠ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난소중 2010.12.24 1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캉이는 자기 혼자 놀다 관심갖아주면 안들어가는데..ㅡ.ㅡ;;;

    • 적묘 2010.12.24 1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난소중님 ^^ 몽실양이 좀 특이하긴 합니다 ㅋㅋㅋ
      노는 애를 팍 들고 나와도
      충분히 다른 놀이에 바로...
      몰입하는 완죤 단순한 아가씨랍니다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108
Today869
Total5,897,83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