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가 스페인 통치로부터 해방된 독립기념일
1821년 7월 28일

페루 독립기념일 퍼레이드
Fiestas Patrias,
 디아 데 인디펜던시아라고 한답니다. 

딱 7월 28일에 행사를 하는 건 아니고
동네마다 다릅니다.

1년차 이맘때에 첫 휴가를 다녀와서
페루 북쪽에 있었어요.
작은 규모의 차차포야스 센뜨로.

2012년 7월의 행사입니다.

거기에서도 행사를 하더라구요
보통은 군인들의 행진,
각 공공기관 사람들의 행진,
국립학교 학생들의 행진이 이어진답니다.


 

 


차차포야스의 이미지는
하얀 센뜨로~

 


아침 일찍부터
학생들이 준비하고 있습니다.

 


보통 페루의 작은 동네들은
센뜨로를 기준으로

성당, 구청, 여행자 숙소가 함께 있답니다.

 


예쁜 아이들

동네에 따라서
유럽인 혈족이 섞이면


 


인디오와 유럽인 비중에 따라서
느낌이 많이 다른데

차차포야스는 전반적으로
키도 크고 얼굴 생김생김이 유럽스탈~

 



항상 느끼지만..;;
대기 시간이 너무 길어요.

절대 시작한다는 시간에 제때 시작하지 않습니다..ㅠㅠ

 


자리잡고 센뜨로 광장에 들어와서
준비하는 과정이 어찌나 긴지..;;

 


유치원부터
초중고등학교

 


행진하는 학생들
연주하는 아이들
춤추는 아이들~

 


페루의 코스타 지역,
리마는 7,8월이 겨울이지만

이렇게 안데스 산맥쪽의 시에라 지역은
7,8월이 여름이랍니다.

고도에 따라서 기온이 달라지지만
7,8월이 햇살, 1,2월이 비


 


이른 아침부터 준비한 아이들은
졸립니다 ㅎㅎㅎ
아 귀여워~

 


이제 시장님이 나와서 이야기하네요

 


집집마다 국기를 걸고
국기가 없으면 벌금을 내야하고
이런 행진에 모든 사람들이 나와서 퍼레이드를 보고
이런 독립기념일 행사도 참 좋네요~

 


2013/07/19 - [적묘의 차차포야스]쿠엘랍에서 만난 개 가이드
2012/09/24 - [적묘의 차차포야스]불가사의한 유적,karajia 얼굴들
2012/09/17 - [적묘의 차차포야스]호텔비 포함 아침 식사의 미덕
2012/09/14 - [적묘의 차차포야스]양털보다 하얀 강아지,karajia에서
2012/08/22 - [적묘의 차차포야스]깔도 데 가지나와 월간낚시, 진리의 노랑둥이
2012/08/08 - [적묘의 페루]해발 3천미터,쿠엘랍 KUELAP,구름 전사들의 요새
2012/08/07 - [적묘의 페루]천년전 구름도시 쿠엘랍을 강아지와 함께 걷다

2013/07/14 - [적묘의 쿠스코]잉카요새 삭사이와만은 섹시우먼,Sacsayhuaman
2013/07/06 - [적묘의 쿠스코]오얀따이땀보,마추픽추로 가는 성스러운 계곡
2013/06/15 - [적묘의 페루]푸노 티티카카 호수 항구의 풍경과 시간표 puno
2013/05/22 - [적묘의 볼리비아]코파카바나 달의 섬 양떼와 감자밭,티티카카 호수 Isla de la luna
2013/05/21 - [적묘의 페루]양떼와 라마들을 만나는 뿌노, 시유스타니유적지
2013/05/15 - [적묘의 쿠스코]탐보마차이,공주의 온천, 잉카제국의 목욕터TAMBOMACHAY
2013/05/07 - [적묘의 쿠스코]잉카천투어,자연을 이용한 양모 천연염색
2013/04/02 - [적묘의 페루]뿌노 티티카카 항구 앞에서 만난 이들

 


3줄 요약

1. 리마는 해변 코스타 지역이라서 항상 비오듯 습도 높은 겨울 날씨랍니다.

2. 리마에서는 브라질길 국인행진이 있어서 보러 갈까 말까 계속 고민하고 있어요.

3. 7월 내내 국기게양이 의무이고, 벌금도 있답니다~ 국가가 있어야 국민이 있으니까!! 

 


 

♡도움이 되셨다면, 적묘의 발걸음에 힘을 보태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 페루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호 2013.07.28 08: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은 어제가 정전60주년이엿어요
    페루는 독립기념일이군요
    이래저래.. 비슷한 시기에 비슷한 경험을 햇네요

    • 적묘 2013.07.29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그러게요. 종전기념일을 빨리 기념하고 싶네요.
      정전이라니..슬프지요.

      비슷한 경험은 절대 아닙니다.
      내전과 식민지 상황은 엄연히 다르니까요~
      400여년의 남미에 대한 스페인 식민지 지배와 국경분쟁.
      유럽식민지 시대의 끝, 1800년대의 전쟁이었고

      우리는 우리가 원한 전쟁이 아니라
      강대국들에 좌지우지된 것이 더 컸지요. 냉전시대의 암울함...

  2. 아스타로트 2013.07.28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레이드를 대대적으로 했네요~
    국경일에 저렇게 참여하면 더 의미있을 것 같아요.
    우리나라는 국기 게양은 커녕 그냥 쉬는 날로 생각하는 사람도 많건만;ㅁ;

    • 적묘 2013.07.29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사실 살아보면 음...아...싶은게..
      아스타로트님 이런 퍼레이드에 참여하신 적 없죠?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 시간과 돈을 여기에 투자해야 하는지..

      특히 개발도상국에서 이런 행사가 정말 많아요.
      우리나라도 개발도상국 시절에 이런 행사 동원 많았거든요.

      그래도 참..복잡한 마음으로 보게 된답니다.

  3. 좀좀이 2013.07.28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꽤 큰 퍼레이드로군요. 국기를 안 걸면 벌금 매기는 제도 재미있는데요?^^
    행사에 모두가 나와 참여한다는 점도 참 마음에 들구요 ㅎㅎ

    • 적묘 2013.07.29 0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좀좀이님 국기게양과 투표에 대해서는 정말 벌금제가 있어야 해요~
      있는 나라들 많거든요.

      그렇게 기억하고 해야하는 것들이 많은데....

      퍼레이드는..;;; 좀 생각이 다르지만요.
      이건 뭐...과하구나 싶을만큼 개발도상국에서는 이런 행사를 많이해요.
      너무 많은 시간과 돈을 ...할애한다고 싶을만큼요.

  4. 2014.06.07 1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 페루 축제를 조사해야 하는 바람에.. 여기 있는 사진들 사용해도 될까요? 학교 수행평가용으로요. 출저는 밝힐게요ㅠ

    • 적묘 2014.06.07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류님 엄청 하기 싫은 숙제인듯 합니다..;;
      하,...로 시작하니..;; 절대 허락하고 싶지 않기도 합니다.
      나이가 어떻게 되고 어느 학교이고 어떤 숙제인지요?

      어떤 소개도 없이 무작정 퍼가신다고 하면 당연히 안되겠지요
      출처는 밝힐게요가 아니라 당연히 밝혀야 하는거고

      전통적인 페루의 축제가 아니니, 다른 백과사전등을 검색해서
      페루의 전통축제를 검색하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680
Today67
Total5,949,77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