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대포를 찾은 것은
 
낙조분수쇼를 관람하기 위한 것!!!

그래서 몰운대 성당의 전망대는 포기



처음부터 분수대 주변에 자리를 잡고 기다리고 있었답니다.
20분 정도 먼저 가시면 자리를 충분히 잡을 수 있어요.



이제야 어둠이 깔리네요

 

이정도로 사진을 담아내시려면 삼각대 필수입니다.











한여름의 분수쇼는 정말 끝내주더군요.
눈과 마음이 모두 시원해지는 저 거대한 규모의 음악과 빛과 물의 향연







예전보다 곡도 다양해지고 표현도 더 다채로운 듯합니다.


이렇게 고운 물이 오로라처럼 스러지는데 절로 탄성이 나오더군요

마치 살아있는 듯, 노래하는 꿈의 낙조 분수




순간에 위로 쫙 올라가는 기술력과 연출력의 절묘한 조화

특히 사연과 함께 신청곡 접수도 가능하니까 직접 참여 해보시길!!
http://fountain.saha.go.kr/front/phtml/02_people/people7_list.php
링크를 따라 가보세요~






이렇게 더운 여름에야 물 한번 뒤집어 써도 그저 시원하고
바람이 그렇게 거칠지 않아 좋지만

다른 계절엔 좀 피해가 있더군요

정말 춥고, 소지품이 다 젖어버리니까요.
미리 바람 방향을 파악하고 자리를 잡는 것이 팁이랍니다.




그렇지 않으면
이렇게 높이 높이 올라가는 분수대에 감탄하다가
한 순간 남은 물보라를
바람이 몽땅 들고 와 급속 택배로 온몸에다 배달해주는 특급서비스를
몸소 체험하실 수 있거든요.


그리고 공연이 끝난 후에 물 속에 뛰어드는 즐거움도 놓칠 수 없지요!


세계 최대 규모의 바닥 분수로 기네스에 등재된
<다대포 꿈의 낙조분수http://fountain.saha.go.kr>와

다대포 해수욕장 특설 무대에서
<다대포 국제 락 페스티벌 http://www.rockfestival.co.kr>을 즐기며

더위를 날려보는 것도 멋진 부산 즐기기랍니다!


부산 나들이 추천~

2011/03/21 - [6월을 기대하다] 부산과 바다, 그리고 망원렌즈 필수지참
2010/10/15 - [부산국제영화제_사진] 영화만 보기엔 아까운 PIFF
2010/12/06 - [부산화명도서관] 고루한 도서관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라
2010/12/22 - [부산,재한유엔기념공원] 전쟁은 끝나지 않았다
2010/10/05 - [부산,반여농산물도매시장] 금싸라기를 찾아서
2010/09/09 - [부산, 안중근을 만나다] 오륜대 한국순교자기념관
 

 



사실 다대포의 낙조는 겨울이 더 예쁘기 때문에 주로 겨울에 왔었거든요.
따뜻할 때 오니까 좋네요 ^^

2011/04/07 - [봄비] 고양이가 삼각대를 사냥한 이유
2011/01/23 - [베트남, 다낭 사진tip] 야경 명소+ 삼각대없이 야경찍기
2010/08/18 - [제7회포항국제불빛대회] 불과 빛의 마법으로의 초대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코코봉 2011.06.10 13: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여름에만 가서 그런지.. 적묘님의 사진속 낙조분수대가 더 아름답게 느껴져용. 사람도 그닥 안보이궁..
    실제로 갔을땐 이쁘긴한데 사람들한테 너무 치여서그런가..
    사진 귿!! >_<

    • 적묘 2011.06.10 14: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코코봉님 이날도 사람은 많았어요

      사진은 공연 중이어서

      사람들이 안보이는것 뿐..;;

      물론 여름이 아니면
      보통은 1부만 보고 많이들 가더라구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16
Today268
Total5,924,54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