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에서 맛나게 먹었던 쌀국수가 새록새록 생각나네요

 3박 5일 중에서 5일을 내내 먹어주었던 쌀국수!!!

 

원래도 좋아하거든요 ^^

 

그래서 두둥!!! 드디어 뜯었습니다




몽실양도 궁금해했던 바로 그 것!!!!!





즉석쌀국수

 

3분 인스턴트 쌀국수랍니다



먼저 그릇 준비!!!




 

 면은 미리 담구요~

소스를 꺼내봅니다.




베트남어 몰라도 이해되는 그림 설명!!!!



음 닭고기는 소스가 2개인데



소고기는 스프가 4개나 되네요




더운 나라 라면들의 특징인 듯

 

싱가폴도 그렇더니만 여기도





어떤 스프는 젤리처럼 들어가 있어요



그냥 뜨거운 물 부어서 3분

 

우리나라 컵라면에서 컵만 뺀건가??


 

일단 시키는 대로 뜨거운 물 준비

 

요즘은 전기 주전자로 후딱 빨리 끓여버리니까

덜 더워서 좋네요 ^^

 

 

 

 

 

 

 

 

요기다 뚜껑 덮어서 3분!!




살짝...국물이 잘 나오라고 섞어주었죠




오옷 의외로?

 

맛이 꽤 괜찮아요

 

아버지도 합격점을 주시네요

 

그렇다고 국물을 다 드셔버리시다니

은근 고기국물맛이라 느끼함이 좀..;;



베트남에서 잘 사온 거 같아요 ^^

 

물론 한국에서도 아시아음식 판매하는 곳에선 파는데 거의 두배 가격이더라구요

제가 호치민에서 구입할 땐 거의 5천동에서 6천동이었거든요.








호텔 조식으로 나왔던 깔끔한 베트남 쌀국수

 

이런 맛까진 기대하면 안되겠지만 어느 정도 만족스러운 맛이었답니다.

 -물론 호텔은 맛도 맛이지만 서비스가 최고

설거지 내가 안해도 된다는 그 멋진 상황이 제일이죠 +_+

 

 

담에는 양파, 숙주나물, 쌀국수면만 좀더 준비해서 제대로 푸지게 먹어볼까해요 ^^

 

 

 

 

 

3줄 요약

 

1. 귀차니스트를 위한 쌀국수 인스턴트 좀 짱!

 

2. 쌀국수는 역시 맛있어요

 

3. 인생은 맛있는 것!









추천 꾹꾹 부탁드려요

 

블로그 이사했어요 ^^

http://lincat.tistory.com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06
Today302
Total5,893,25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