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같은 날은 정말 집에 있고 싶지 말예요..

지하철은 2호선 당산에서 한번...멈추었지 말입니다.

 저 지금 나가서..ㅡㅡ;; 강남으로 가서 교육 받아야 하는데

 오늘은 날씨까지..;;;

 교육도 피곤하구만..ㅜㅜ;;

 

날씨까지 심난합니다앗!!!!

 ㅡㅡ;; 10시에 시작이니까 이제 나가봅니다.

 

아놔..교통상황이 감이 안오네요

 




꼬맹이처럼 따뜻한 이불에서 고릉고릉하고 싶어요



고만 자란 말이닷!!!!



그저 부럽지 말입니다..ㅜㅜ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707
Today406
Total5,949,43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