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 대학원, 연수


드디어 방학


그래도 정말 짧나마 시작한 방학..;;;;







방학인데..;;;;


아무도 없는 대학원에 와서 끄적거리는 중..;;


뒤적뒤적









이럴 때는 주로


컵라면~


연수때도 그냥 나가서 뭐 먹고 들어와서 다시 프로그램 돌리는게 번거로우니까

점심은 그냥 컵라면으로~









가끔은 친구랑 같이 나눠 먹으려고

만두랑 순대를 사오기도 하구요







괜시리 맛난거 내놓으라고 징징징~


이렇게 친구네에서 신세를 지기도 하고





베트남식 가난한 계란요리라는 피쉬소스에 담궈먹는 

삶은 계란이 이렇게 맛있다니


그리고 역시 베트남 친구집에서 먹는

베트남식 오믈렛도 좋네요.






먹고 싶다고 칭얼대서 먹은

뜨끈뜨끈한 굴밥도 좋고~


인스타에 올린거 보니 늠 맛나보여서

나도 해달라고 조름 ㅎㅎㅎㅎ









친구님 찬스로 받아온 

배추김치, 갓김치, 파김치...


크...다 잘 어울려요







겨울메뉴 먹으러 스벅도 한번씩 가주고





종이 빨대는 역시 적응 힘들어요..;;



한시간 안지난거 같은데 흐믈흐믈해지네요.


물론 차가운 음료입니다.









이천쌀라떼는 정말 고소하게...

응?


고소하게 고소합니다.


이천햅살라떼..;;;; 실제로 저 위에건 바삭한 후레이크

그리고 아래쪽에 라떼 거품이 늠...두꺼워서 빛 순삭할 수 있..;;;


신상 스벅 티라미슈는 맛있어요.


마스카포네 티라미수 케이크, 떠 먹는 식입니다.






외식은 역시 주로

뜨끈한 국물이 넘실넘실한


닭칼국수 같은게 좋네요 ^^



겨울은 겨울....추우니까 따뜻하게 잘 챙겨 먹기로 해요!~!!!


그래도 정작 +_+ 디저트는 시원한걸 주로 많이 마시긴 했네요 ^^;;







2017/01/08 - [적묘의 부산]해운대맛집,생활의 달인 우엉김밥, 동래맛집,태백관 탕수육

2016/09/05 - [적묘의 단상]함께 밥을 먹는다는 것, 스테이크, 아이스크림, 빙수와 커피

2014/07/18 - [적묘의 페루]문어 바베큐,리마 맛집 la choza nautica

2013/05/31 - [적묘의 페루]세비체와 치차론,까우사, 남미음식은 맛있다!

2013/03/10 - [적묘의 간단레시피]아플 땐 흰 쌀죽을 끓여보아요






3줄 요약

1. 삶의 가치는 어떤 것을 누구와 얼마나 맛있게 다양하게 먹을 수 있는가에 있죠.

2. 향신료, 차, 커피, 설탕, 그리고 초콜렛 삼각무역을 살짝 떠올려봅니다.

 

 
3. 겨울엔 따뜻하게 잘 챙겨 먹어요!!! 그리고 디저트는 시원하게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892
Today97
Total5,923,45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