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성급 쉐라톤 호텔에서 자는 것이
한국돈으로 5,6만원..

물론  해외봉사로 온 이상 사치이기 때문에
그리고 ㅡㅡ;; 여기 온 목적과 상충되기 때문에..

라고 생각하면 그냥 구경만.

그런데...

경제발전을 위해 돈 써주는 것도 봉사활동 아니냐공..하고 생각하면
또 뭐..그럴싸 하다능..


후우.한국 호텔비와 비교하면..ㅠㅠ

하루 정도 에어컨 빵빵하고 뜨건물 나오는데서 자고 싶지 말입니당





인도네시아에서 지내는 4개월 간
족자의 집에서는..;;

내내 찬물 목욕

것두 지하수..;; 후덜덜덜..밤에는 춥지 말입니다.





게다가 근처의 바다에 수영할만 한 곳도 없기 때문에
어느 날

봉사단 12명 전부가 합심!!!

쉐라톤 수영장으로 고고싱!!!





사실 목적은

수영 후의 뜨거운 물 샤워에 있었지요..;;


수영장만 이용하는 건
한국돈으로 4천원인가 했어요




일단 들어가서 화들짝..

와와..


멋지다!!!!




탈의실 옷장열쇠!!!




인도네시아 특유의 디테일한 문양

우리나라 문살 조각이 떠오를 때도 많음





일단 수영장으로 고고고고




유난히 돋보이는 실외 수영장의 풍광




아 이때 얼마나 더웠나 생각하면

지금 하노이의 추위를 잊을 수 있..;;;
을리가 없잖아!!!


추워어어어..ㅠㅠ






물만 보고 기분이 좋아서 막막 찍어대다 보니

하늘 색은 다 날아가고..;;

생각없이 셔터 누른 티가..;; 물소리와 함께 좔좔좔..



작렬하는 태양!!!


초상권 보호 차원에서..

원~~~ 거리 샷..

전부 우리 팀..^^;;


비성수기의 수영장에
우리만 덩그러니..

수영도 못하는 애들 잔뜩 모여서 맘편하게 물장구 치고
즐거웠답니다 ^^



평소 같으면 화려한 바였을..
지금은 빈 정자..^^;;



인도네시아 특유의 처마 선이 살아있는

쉐라톤 족자카르타의 수영장이었습니다 ^^




룸에 들어갈 일은 없었지만
외형과 전반적인 깨끗함만 봐도

오..역시 쉐라톤...이란 기분?



신나게 놀고 씻고 나오니

어느새 밤!!!




2010/10/22 - [인도네시아,족자카르타] 아기 고양이들과의 삼빌르기 4개월
2010/10/26 - [인니,메라피 화산의 고양이] 심난한 소식..폭발가능성이 높다구요?
2010/08/12 - [인도네시아, 디앵 고원] 지옥의 유황내음
2010/08/12 - [전통혼례]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에서는 이렇게 결혼합니다!


3줄 요약

1. 잠은 집에서 잡니다

2. 아무리 열대라도 한국 사람은 뜨거운 물 목욕이 필요함 +_+

3. 언젠가 여행으로 다시 족자를 가보고 싶어요.

아래 손가락을 꾸욱!!
보람이 무럭무럭 자란답니다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01.12 1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뜨거운 온탕의 추억!!! 아! 그립습니다! 샤워는 싱겁다! 오늘 반신욕이라도.....!

  2. 2011.01.22 05: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적묘 2011.01.22 1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카즈님 기본적으로 호텔 수영장은 수영복착복이랍니다 ^^;;
      실내 수영장이 아니면 위에 걸친 티셔츠는 안 벗어도 될꺼구요,

      사실 실외에 보는 사람 없으면 그냥 짧은 바지에 티셔츠 입는 친구들도 있긴 했어요. 이왕이면 수영복이 좋지요.

  3. 아리동 2011.03.29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족자카르타 저도 언능 가고 싶어지네요.
    자카르타에서 족자로 이동은 어떻게 하셨어요?
    어느 항공사 이용 하셨어요?

    • 적묘 2011.03.29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리동님 전 인천-발리-족자카르타 왕복 이용했어요.

      가루다 인도네시아였구요.

      자카르타는 못 가보고 왔답니다.

      다른 분들 오가실때도 가루다 이용하시는 듯!

      지금 자카르타이신가요?

    • 아리동 2011.03.29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은 한국입니다.

      발리에서 족자를 가셨네요.
      저는 발리는 자주 가지만 족자는 늘 미루게되네요.
      이번에 머라피 화산 때문에도 그렇구요.

      화산 이후에 족자는 관광객이 더 늘었습니다.
      화산 구경요 -.-;;

      가루다로 가셨군요.
      역시 인니는 가루다에요. 다른 항공사 보다 매번 먼저 출발하구요.

    • 적묘 2011.03.29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리동님 아아..화산도 원래 방사능..이야기 나오기 마련인데 그래도 관광객이 늘었나보네요 ^^;;;

      쁘롬바난이랑 왕의 성도 가야 하구..
      볼게 몇가지 있긴 하지만
      전체적으로 그냥 조용한 오래된 도시지요~~~

      역시 가루다 +_+ 괜찮은듯~

    • 아리동 2011.03.29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인도네시아에서 조용한 도시를 찾기란 정말 어려워요.

      조용하다 하시니 정말 가 보고 싶어 지네요.

  4. 인도네시아한인커뮤니티 2019.05.27 0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리 , 우붓, 족자, 자카르타 이런식으로도 코스 많이 하시는데 족자표현이 너무 좋습니다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159
Total5,865,08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