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에서 영화보기~

페루도 극장이 대부분 외국 자본이 들어오면서
근사하게 멀티 플렉스로 바뀌고
거의 동시 개봉인거 같아요.

여러 곳이 있고, 지역에 따라서
영화비가 저마다 다르답니다.
확인~~~~

보통 12솔..한국돈으로 6천원 가량이지만
평일 할인도 있고 그래요.
좀 외곽으로 가면 3,4천원 정도도 있구요.

http://www.cineplanet.com.pe


집에서 적당히
떨어진 거리에..

역시 밤엔 안가지만 낮엔 가는..동네 중 하나

산 미겔 플라사랍니다.


쇼핑센터가 모여있음
돈이 많이 오가니까
당연히 범죄율이 높아짐

센터 안은 안전합니다.

항상 대부분 그래요.

밖을 걷거나 버스를 기다릴 때,
혹은 버스 안이나 택시 강도가 위험한 법

그래서 밤엔 안다니는 게 좋습니다 ^^


이런 쇼핑 센터는
이제 어느 나라를 가든 똑같아서
좋아하지 않는 것도 똑같아서..;;

일년 내내 들어가는 건 손꼽히는 정도입니다.


페루도 예전이랑 달리..
할로윈을 자꾸 상품화해서
어른들이 또 별로 좋아하지 않으심...



낮시간에 잠깐 나갔다 왔어요.


그래도 생각보다 사람이 많더라구요


극장은

이 쇼핑센터 뒤쪽으로 완전히
통과해야 하더라구요


완전 뒤로 돌아가서
두둥~~~

나타난 시네 플라넷


개봉영화들


영화 시놉시스들이
간략 소개 되어 있어요


실은 선배단원이
귀국하면서 할인 쿠폰을 줘서~
두 사람 입장료가 한국돈으로 4천원 정도?


입장권 발권은
이렇게 길로 나와 있는 매표소에서


엑....

안 예쁜 입장권...
그냥 영수증이네요.



극장 입장..
어디나 다 비슷하네요


그러나....


가격보고 허걱!!!

왜냐면...

일반적인 입장료가
성인이 12솔이예요.
5천 500원 정도?

그런데 팝콘+콜라가 17솔
한국돈으로 8천원 넘네요.

2인용은 24솔
정상가격 내고 극장을 들어왔다면
24솔 입장료+팝콘 24솔 = 2만원 넘는 극장 비용

ㅠㅠ 페루..물가 정말... 후덜덜덜

그러나 팝콘 가격만 가지고 말하면
정말 이해불가능한 가격이예요.


팝콘은 페루의 일상적인 간식이거든요..;;

길에서 한줌씩 0.5솔...200원 정도인데
너무 당황스러운거지요!!!!
이게 몇배냐!!!!

아아..; 정말 정상비용으로는
영화 보기 힘든건 한국이나 페루나 마찬가지네요.



2012/10/01 - [적묘의 부산]PIFF,부산국제영화제와 밀면,영화,바다
2012/05/25 - [적묘의 페루]리마에서 한국영화 상영
2012/05/16 - [적묘의 페루]불법복제시디천국 El Hueco에서 한류를 만나다.
2012/01/10 - [페루,리마]남미의 한류는 k-pop만이 아니다!
2011/10/08 - [BIFF] 영화보고 쇼핑하기 좋은 남포동

2011/10/05 - [BIFF] 부산국제영화제는 부산역에서 시작된다
2011/10/05 - [BIFF] 맛있는 남포동에서 부산국제영화제 전야제를!
2011/04/29 - [황당한 영화관] 의자없는 좌석 받아본 분?
2011/04/04 - [부산,을숙도문화회관] 알로이시오 오케스트라 초청공연
2011/01/28 - [부산동래,온천장] 키스해링도 만날 수 있다
2010/10/15 - [부산국제영화제_사진] 영화만 보기엔 아까운 PIFF



3줄 요약

1. 멀티플렉스는 세계적인 추세네요. 인니도, 베트남도...

2. 영화티켓도 비싸지만 그 두배 가격인 팝콘!!! 일상 가격의 10~20배임.

3. 페루도 극장 수입은 팝콘인건가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ㅎㅎ 2012.10.23 08: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솔이 500원쯤 되는 돈이라면 48솔은 2만원 좀 넘는돈 아닌가요?

  2. 히티틀러 2012.10.23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 티켓보다 팝콘이 비싸다니, 정말 ㅎㄷㄷ 이네요.
    밖에서 몰래 팝콘을 사가지고 들어와서 봐야겠는데요?ㅎㅎ
    저도 집 근처에 저런 멀티플렉스 영화관이 하나 있는데 조만간 가봐야겠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1,021
Today676
Total5,948,24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