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조네스 3

[적묘의 페루]예쁜 고양이를 만나서 더 좋은 리마 책방 골목

자주 말하지만... 고양이들이 사람을 피하지 않는 것이 정말 좋은 페루랍니다 ^^ 그렇다고 해서 고양이들이 특별히 보살핌을 받는다거나 하지 않아요. 그냥 적당한 무관심. 거부감이 없고, 돌 던지는 사람 없고 소리 지르는 사람 없다는 것 주인 없는 고양이라도 지나가면 뭐 줄 거 있으면 한 입 나눠주는 마음 어차피 고양이는 쥐를 잡아주니까요. 그리고 고양이들을 위해서 특별히 무언가를 해 줄 수 있을만큼 여유롭다던가 하는 것도 아니거든요 비쩍 마르고 머리에는 커다란 상처가 있고 꼬질꼬질하지만 예쁜 고양이 눈이 마주치자 마자 슥 다가오면서 야옹~ 초점이 바로 마실갈 정도로 훅 다가오는 예쁜이 새침하게 바라보는 옛날 옛적 단이가 생각나는 요 머리띠한 고양이~ 얘를 만난 곳은 페루 리마의 아방까이 거리 1구역 아마..

[적묘의 책읽기]리마 헌책방 거리에서 산 페루역사책

페루의 아마존닷컴이라고 불리는 +_+ 서점거리입니다!!! 실제로 페루의 인터넷 서점은 많이 느립니다 ^^;; 그리고 배송에 문제가 많기 때문에 인터넷 서점은 사용할 일이 별로 없지만 오프라인 서점도 만만찮게 비쌉니다!!! 완전...현지물가에 비해서도 비쌉니다!! 그 중에서 저렴하게 책을 살 수 있는 헌책방 거리는 정말 가뭄의 단비!!! 무엇보다도 저렴하게 책을 살 수 있다는 것은 책 욕심이 많은 저에게는~ 정말 반가운 일이지요 지식인들의 모임 장소기도 했던 이곳은 마리오 바리가스 요사가 노벨상 문학상을 수상하고 난 뒤에 새단장도 했답니다 그냥 앉아서 책을 보는 이들도 있고 사온 책을 확인하기도 하고 잠깐 다리를 쉬기도 하지요. 정말 분위기는..;; 조용~~~~ 그 중에 제가 건진 책은 뭐냐면요!!! 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