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당 30

[적묘의 베트남]하노이대성당, 고딕양식, 그리고 베트남의 역사, 프랑스 식믹지 1884년부터 1945년까지

베트남은 오랜기간 프랑스의 식민지였기 때문에 프랑스 건물이 꽤 많이 남아있답니다. 여기 친구들에게 혹시 과거 식민지 기억 때문에 프랑스에 대한 좋지 않은 인상은 없냐고 물어봤었거든요. 오히려 지금 현재 중국과 영토분쟁이 있어서 삐걱되는거지 프랑스와는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프랑스 건축들 덕에 베트남이 더 아름다와지고 관광객들도 많이 온다고 하더라구요. 프랑스의 식민지 정책은 일본의 식민지 정책과는 또 달랐으니까요. 지난번에도 한번 소개한 적 있지만 이번엔 내부와 외부 모두!!!! 카테드랄cathedral 미사 진행을 하기 위한 “의자”를 희랍어로《카테드라》라고 하거든요 권위를 가지고 가르친다고 하는 의미로 주교가 앉는 의자를 의미해요 카테드라, 즉 주교좌가 있는 교회를“카테드랄”, 주교좌 성당이라고..

[적묘의 시선]11번째, 남천주교좌성당,부산에서 만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스테인드글라스

부산건축제 아키세터 김혜린, 적묘입니다. 11번째 이야기, 부산 광안리에서 가까운 남천성당이랍니다. 주교좌 남천성당의 아름다운 스테인드글라스가 세계최대 규모라는 것 알고 계셨나요? 여름 바다같은 시원한 느낌의 아름다운 성당에서빛을 느껴보아요!!! 저녁 무렵의 빛 변화를 한번 보러 갈까 합니다. 파이프 오르간의 아름다운 소리도꼭 들어보고 싶은 대성당의 멋진 공간이랍니다. 부산건축제 공식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부산건축제 공식 사이트 http://www.biacf.or.kr/부산건축제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biacf2001부산건축제 공식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baf_busan ♡ 적묘 인스타 친구♡ 유툽구독♡

[적묘의 시선]건축을담다,09,이탈리아,밀라노대성당,역사,자본,예술,밀라노에서 조심할 것

[적묘의 시선] 9번째 이야기, 이탈리아 밀라노 대성당입니다.부산건축제 아키세터 김혜린, 적묘입니다. 여행자의 눈으로 담는 건축들 9번째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이탈리아는 정말 눈은 호강하지만 발은 고생하는 나라예요.편한 신발과 비둘기와 소매치기, 강매꾼들을 조심해야 하는 건사실, 관광지인 이상 어쩔 수 없는 것이기도 합니다.세상 고급 브랜드들과 많은 관광객들이 있으니창조경제를 실현하는 "그분"들이 많습니다..ㅡㅡ;;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밀라노를 찾는 이유는 바로 이 화려한 랜드마크!!!건축양식 그 자체를 보자면....혼란의 카오스란 표현을 쓰는데 진짜 +_+ 진심 밀라노 대성당은 500여 년이 넘는 시간동안 재정문제와 설계문제, 자본과 권력, 예술과 건축에서 화려하고 웅장하며 정신사납다.....

[적묘의 아르헨티나]산토 도밍고 성당, 부에노스 아이레스,CONVENTO DE SANTO DOMINGO, buenos aires

여러번 오갔던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산토 도밍고 수도원 성당이랍니다. 역사지구에 있고 조금 더 걸어가면 산 텔모가 나오지요 지나가면서 여러번 볼 수 있답니다 역사적인 의미가 있는 곳이기도 하구요 1751년부터 건축이 시작되어 1783년에 완공되었습니다. 물론 1600년대부터 꾸준히 도미니크 교단이 이곳에 있었고 식민지 침략과 지배에 있어서 군대와 선교는 함께 였으니까요. 그나마 도미니크 교단이 함께 나와서 이교도 유색인종, 원주민들에 대한 학살과 박해를 저지할 수 있었단 건 다행이지요 아주 오랜 시간이 걸려서 수도원 건물을 세우기로 하고 건축이 시작된 후에도 전쟁으로 중단이 되기도 하고.. https://es.wikipedia.org/wiki/Convento_de_Santo_Domingo_(Bue..

[적묘의 스페인]마드리드 대성당,그리고 스페인 음식,Catedral Nuestra Senora de la Almudena

스페인 왕궁 앞에 있는왕궁보다 더 아름다운 건물 Catedral Nuestra Senora de la Almudena 흔히 줄여서 마드리드 대성당이나알무에다 성모 대성당이라 부릅니다. 내전이며 복잡한 정치적 상황과 경제적인 이유로2세기에 거쳐서 완공되었고 알무데나라는 성벽에서아랍인들을 피해 숨겨놓은벽 속의 성모가 발견되어 지어진 이름이라고 해요. 사실 제가 이 사진을 담은 것은 2015년 3월... 그것도 3월 중순을 넘어 말경이었는데추웠습니다!!!! 그래도 어찌나 볼 것들이 많은지 마드리드엔 볼거 없다면서..ㅠㅠ 2박 3일로 잡은 일정을침대 하나만 달라고 졸라서~ 민박집 사모님(이라고 쓰고 언니라고 부름)하루 연장했어요.정말 감사할 뿐!!!http://cafe.naver.com/gajeongjip/ 그..

[적묘의 스페인]마드리드3박,그라나다2박,말라가2박,세비야5박

페루에서 3년 간의코이카 봉사단원 한국어 교육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가는 길이 생각보다 길어졌습니다. 2014년 10월 5일 임기를 만료하고집을 정리하고 나와서 아르헨티나, 에콰도르, 볼리비아,멕시코, 쿠바를 거쳐서 이제야 유럽대륙 태어나서 처음으로 와보는 유럽은스페인!!! 마드리드 3박 4일을 시작으로 쿠바 하나바의 31도 여름날씨를다시 초봄, 북반구의 하늘로 바꾸긴쉽지 않았지만 그래도 몸은 적응하기 마련 깨끗한 거리를 걷는 즐거움과유럽식 조경이 잘되어 있는정원들을 걷다보면 어느새 3박 4일은 빛의 속도로 흘러가고 버스를 타고 또 다른 도시로 이동합니다. 이슬람의 지배를 받았던 안달루시아 지역으로세상에서 가장 아릅다운 궁전이라는알함브라를 만나기 위해서이곳, 그라나다로 비가 내려서 아쉽긴해도 멋진 건축물..

[적묘의 마드리드 숙소추천]마드리드 가정집 민박에서 머물다

처음 유럽을 걸어보는지라낯선 곳에서 짧게 짧게 머무는 동안역시 혼자 걷는 동안은 한인 민박을 이용하는 것이 좋을 듯했답니다. 게다가 그동안 많이 많이 한국어와 한국 음식에 굶주렸는지역시.... 최고..ㅠㅠ 제가 머문 곳은 마드리드 가정집 민박이랍니다. http://cafe.naver.com/gajeongjip/ 공항에서 공항버스 노란색 타면 5유로! 공항버스를 타시면 고속도로를 지나면서 벨을 먼저 눌러주세요. 첫번째 정거장에서 내려야하니 미리 눌러 주면 끝!!![출처] 공항버스 타고 가정집오기 (마드리드 가정집민박) |작성자 가정집 차체가 낮은 편이라서트렁크 올리고 내리기가 편한 편 공항버스 정거장에서 내려서바로앞 횡단보도 건너셔서 오른쪽으로쭉~~걸어오시다 첫번째 골목으로 들어가면 집까지 1분? 2분? ..

[적묘의 페루]뿌노 대성당에서 만난 이들, catedral de puno

벌써 다녀온지 1년도 훌쩍 넘었지만 여전히 글도 사진도 가득 가득 사진폴더와 제 마음에 남아 있습니다. 뿌노는 볼리비아로 넘어가는 관문이자 잉카의 창시자인 망꼬 까빡이 강림했다는 전설의 호수 티티카카=띠띠까까가 있는 곳이고 페루의 남부, 안데스 산맥의 거의 중앙에 있는 높이 약 3,850m의 고산도시입니다. 천신(망꼬 까빡)이 강림한 땅으로 잉카에서는 거룩한 땅이었지만 스페인에 점령된 후에 인디오들은 모두 흩어졌지만 현재, 인디오 비율이 가장 높은 곳 중 하나입니다. 1668년에 스페인 점령군이 설립한 도시로 역시 가운데는 광장 정면에는 성당, 측면에는 뿌노 시청이 있습니다. 아르마스 광장 정면의 성당은 보통 까떼드랄이라고 하며 대성당이나 주교좌 성당을 지칭합니다. 사이사이 다른 골목에 많은 다른 성당들..

[적묘의 페루]축 부활, 예수 부활하셨습니다. Semana Santa

그리스어로는 파스카(Pascha) 교회력에서 가장 오래된 축일입니다. 부활 성야 미사는 주님께서 부활하신 거룩한 밤을 기념하여 교회 전례에서 가장 성대하게 거행합니다. 하느님께서 이스라엘 백성을 이집트의 종살이에서 해방시켜 주셨듯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인류를 죄의 종살이에서 해방시켜 주신 날을 기념한다. 따라서 교회는 장엄한 전례를 통하여, 죽음을 이기시고 참된 승리와 해방을 이루신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맞이한다. http://info.catholic.or.kr/missa/?missaid=5464&gomonth=2013-03-30 매일 미사에서 살짝... 그래서 빛의 예식과 세례 서약 예식을 통해서 다시 한번 마음을 다잡는 날이기도 합니다. 그 전에 다들.. 이렇게 성당을 방문하기도 하고 특히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