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량 이바구길을 다시 한번 찾았습니다.


평일, 낮, 따뜻한 오후


바람도 공기도 따뜻한 날







평일 낮의 한가로움!!!


계단에 사람이 많이 없어서

더 맘 편하게 다닐 수 있었어요








모노레일도 하나도 안 기다리고

바로 탈 수 있었답니다.







도착하면 바로 나오는 전망대


모노레일에서 내려서

바로 옆에 있는 전망대입니다.






멀리보이는 바다


그리고 아래를 내려다 보면

168계단이 6층 높이이고



조심 조심 계단을 내려와서





그 해당하는 높이에 집들과 맞춰서

또 각각의 전망대나 카페, 전시공간들이 있어요.






그 두번째인가 세번째에서


눈을 사로 잡은건


아니 눈을 의심케한 것은?






혹시...


내가 보고 있는게 진짜 고양이 맞아?







무언가 큰 것이

어슬렁거리고 있는거 같은데?








그런데!!!


제가..;;; 망원렌즈를 안 들고 왔지 말입니다!!!



그러니 이건 번들렌즈를 최대로 당겨서 찍은 것!!!








야옹?


야옹?


했더니 ....



놀래서 발걸음을 마구마구 빨리함..;;;


미안해..ㅠㅠ








조용한 평일 낮에 동네 산책 나왔는데

모르는 사람이 


캣콜링해서 어이없어서 달려가는 검은 고양이..;;;






으엉....


그래.... 미안해..ㅍㅍ






느므 좋아하였더만..ㅠㅠ

그대는 그렇게 떠나버렸네~~~



검은 고양이 네로 네로 네로!!!






타박타박


하나하나 계단을 내려옵니다.



쭉...내려와서








그대로 걸어서


차이나 타운, 상해거리쪽으로 나가면



옹? 여기도 고양이?


초량은 골목 골목이 

아직은 그냥 일상적인 예전 길 느낌도 많고

고양이도 많아서


그냥 길다가 즐겁네요 







저 많은 사람들 사이에 고양이들이 자유롭게 다니는 것도

상당히 즐겁게 벤치마킹 할만 할텐데...



이탈리아, 터키, 페루, 모로코,대만

길냥이들이 한가롭게 사람들의 도움을 받아서


함께 살고 또 그게 그 지역의 관광상품으로 

작용하는 시너지도 있고..


좋았던 기억들이 많네요...





2016/02/22 - [적묘의 모로코]쉐프샤우엔 고양이들은 푸른색 여유 가득히

2016/04/26 - [적묘의 타이완]기승전 고양이 마을,허우통 비전홀에서 조심해야 하는 이유

2015/08/11 - [적묘의 모로코]페즈 메디나 고양이들, 구시가지 시장 고양이 골목,FEZ

2016/06/08 - [적묘의 고양이]이탈리아 고대로마 유적지에 고양이가 산다.또레 아르젠티나, largo di torre argentina

2016/06/14 - [적묘의 이탈리아]검은 고양이 일족과 웨딩카,로마 오렌지정원,Giardino degli Aranci

2016/07/28 - [적묘의 이탈리아]밀라노 성에 살고 있는 고양이들,스포르체스코성,Castello Sforzesco


2016/08/03 - [적묘의 터키]이스탄불 무지개 계단, 그리고 고양이

2017/01/04 - [적묘의 터키]에페소스 유적,현명한 고양이들과 집사모임,Efes

2016/05/12 - [적묘의 터키]삼색고양이와 만나는 아침산책,카쉬,kas

2015/06/20 - [적묘의 터키]고양이 강아지들과 안탈리아 3박 4일 Antalya

2015/08/20 - [적묘의 그리스]각종 젖소 고양이 종합세트가 있는 로도스섬

2015/11/30 - [적묘의 페루]미플 고양이 공원에서 침대가 되는 방법,묘체공학

2015/10/21 - [적묘의 페루]리마 케네디 고양이 공원의 노랑둥이가 없는 세상





3줄 요약


1. 저 많은 골목들 집들, 그 사이의 고양이들, 사람들, 삶들


2. 갑자기 눈에 들어온 검은 고양이!! 예전 영화 캣피플 혹시 기억하시나요?

 

3. 부산 반나절 코스 : 초량이바구길->부산역 차이나타운(상해거리)-> 남포동,자갈치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2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정옥 2018.02.13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찰카기님을 아시나요?
    따뜻한 마음으로 길고양이들을 거두시는 분이예요~

    올 겨울은 유난히 춥고,
    봄이 참 더디오네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8.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055
Today387
Total5,553,805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