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문턱에서


갑자기 만나게 된 아기냥


아장아장 걸어서 만나게된 것이

찬바람 쌩쌩한 겨울이 될 것 같아서







햇살에 웅크리고 있는 

솜뭉치인 줄 알았더니

의외로 날렵하게 고양이






망원렌즈를 있는대로

쭈욱...







발걸음도 가벼웁게

삶도 가볍게


겨울의 바람은 차갑지만

따스한 햇살은 기분 좋으니까






씩씩하게 걷기!!!

사뿐하게 뛰기!!!







길을 가로막는 것은

뛰어 넘거나 

돌아 가거나






실패하면 또 뛰면 되고

성공하면 기분 좋고







그냥 뛰어 올라가는게

기분 좋으니까

올라가는 것 뿐이야






타고난 위장색이

멋지게 활약하는






계단을 정복한 아기냥 세상을 누려라!!!


초원을 누비는 맹수로 변신~

발걸음도 사뿐사뿐








귀도 있고 꼬리도 있고

귀여운 네 발도 다 튼튼







보살핌 잘 받고 

잘 먹고 다니는 티나는


귀여움 뿜뿜 중






발랄함도 같이 뿜뿜


갑자기 뛰다 날아도 안 이상할거 같은


발랄발랄


냥유딩







가을 햇살에

살아있는 예쁜 어린 맹수에게







저 보들보들한 생명에게


잠깐..


행복을 충전 중







햇살을 담고...

보들보들








건강하게 무럭무럭 자라서


보호복 잘 이용하면서


어느 순간에 제 눈에도 보이지 않길



그렇게 건강하게 행복하게 잘 숨어서

이 동네를 접수 했으면 하는 바람....을 가을 햇살에 잠깐 담아봅니다.







2018/09/17 - [적묘의 고양이]13살 고양이,할묘니의 격렬한 놀이,월간낚시,파닥파닥

2018/09/03 - [적묘의 고양이]주차장 고양이,도시생태계, 캣맘 맘이 그래

2018/08/28 - [적묘의 고양이]부산대 고양이,턱시도 오드아이, 귀여운 애교쟁이 수컷

2018/10/29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임보냥,페르시안 고양이,안소니,럭셔리,월간파닥파닥,도시어부

2018/10/25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임보냥,페르시안 고양이,안소니,럭셔리인테리어필수요소






3줄 요약

1. 망원렌즈로 멀리서 찍긴했어도 천천히..놀라지 않게...

 

2. 2개월에서 3개월 추정, 갑자기 3일 전부터 보이네요!!!

 

 
3. 박스에는 따뜻한 천이, 밥이 항상!! 여긴 좋은 캣맘분이 계시답니다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8.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1,677
Today181
Total5,604,57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