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 번의 해외봉사활동로 귀국할 때마다

이것저것 구입해오곤 했답니다. 


물론 저의 경우는 여행이 목적이 아니고 

경제력이 없는 편인데다가 제 3세계 체류 봉사활동으로

집으로 오는 길이기 때문에 선물엔 항상 큰 부담이 없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행선물을 사올 때 주의해야 할 것들이라면

뭐가 있을까요?









1. 가격부담

내가 구입하기도 힘든 물건을 선물로 줄 순 없죠.

그런걸 요구하는 사람은 일단 친구의 범주가 아닌 걸로~



2. 취향

주고 받았는데 서로 반응이 영...만족스럽지 못할 때 있죠..;;;

전 그냥 자잘한걸 구입하는 편이고, 늘어 놓고 맘에 드는거 하나 골라~아님 말고~



3.파손가능성

도자기와 유리 종류는 운송시 파손문제 때문에  포기!

도자기로 된 빨강 풍경은 페루에서 구입해온 건데, 두 개나 깨졌더라구요..;;

도자기 냉장고 자석도 몇개는 깨져서 왔어요.

터키 도자기 마을 아바노스에서도 다 포기. 유리로 된 나자르본죽도 몇개 깨졌어요. 

천이나 털실, 가죽 종류로 된 것들을 구입하는 편입니다.



4. 부피와 무게

특히 해외여행의 경우, 추가비용이 발생하는 건 짐무게와 갯수~

내 짐 버리고 지 가지고 싶은거 사오라는 사람 있긴합니다.

억지쓰는 사람들은  지인 범주에서도 내보내야죠.









그래서 개인적으론 가벼운 소재

저렴하면서 그 나라의 특징이 보이는 것들을

좋아한답니다.












물론 먹을 것 좋습니다 +_+

개인적으론 먹을 건 초콜렛 외엔 잘 안사는데

그건 제가 이동거리가 워낙 긴 나라에 있었을 때가  많아서...

통관에 문제가 되는 경우가 있다보니 그랬던거고.


터키쉬 딜라이트나 초콜렛 종류는 문제가 없거든요.

그래서 여행 끝나고 친구들, 가족들 같이 모여서 나눠먹기 좋은 것

종종 사오기도 했었어요.



제가 받았던 것들 중에서 좋았던 것들들도

 몇가지 소개할게요 ^^






일본국 다녀오는 친구들은 먹는거 많이 사오더라구요.

그 덕에 먹어본 것들도 꽤 있네요.


이건 친구님이 이번에 일본 다녀오면서

선물해준건데 생각지도 않았던 것이라서 완전 고마웠죠.


수제 카라멜





그리고 입욕제~


제가 이런 것에 관심이 개인적으로 없다보니

선물을 받는 덕에 알게되는 것들이 많네요 +_+


선물의 즐거움은 이런 것들도 있지요~


제가 들고오는 작은 것들도 그런 즐거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볼리비아는 두번이나 갔는데

그냥 메는 가방 하나+카메라 가방 들고 가서 

뭘 사고 그럴 정신이 없었어요.

이번에 지인에게 부탁, 구입해 오는 만큼 돈을 입금해주겠다고






냉장고 자석 4개를 받았답니다 ^^


역시 가는 곳 마다 꼭 구입해 올 것을....하고 몇번을 후회하다

언젠가 3번째 여행을 기약하고 기다리기엔 아쉬워서


부탁하길 잘했다고 생각했지요. 

수고비 더해서 입금 바로 해줬구요.









이건 모로코 쉐프샤우엔 냉장고 자석인데

여행 정보를 몇가지 받아서 고맙다고

여행다녀온 친구님이 선물로 보내주셨어요 ^^


아르헨티나와 페루에서 만났던  친구인데

모로코 여행 정보 찾다가 제 블로그로 들어와서 반가웠다고

요즘도 종종 안부 주고 받는 답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해외여행 선물로 가장 선호하는 건

보다시피 냉장고 자석입니다.


다양하고 특징이 확실하거든요.


가장 손쉽게 구입할수 있고 가지고 올 수도 있고~

부탁할 때도 덜 미안한 편이구요.








스스로를 구입해서 올 수 있는 상황에서는

이렇게 부피가 좀 큰 것들도 사와요.


그러나 가격대도 있는 편이고 크기와 무게도 있고 그런 것들은

그래서 스스로를 위한 선물로 구입하곤 하지요.


페루에 있을 때 알파카 인형이 워낙에 인기가 좋을 땐

친구님들이 먼저 부탁, 입금해줘서 엄청 구입해서 

한국으로 보냈던 적도 있었어요. 

애들이 가지고 싶어한다고 페루에 있던 저에게 지인찬스 요청을 해오셨었어요.

그때 정말 친구님들한테 부탁 많이 받았었죠.

입금해주시고 부탁한 것들은 가능한 선 안에서는 대부분 해결해 드렸었는데

몇일치 몇주치 생활비되는 인형을 선물해달라고 하는 별로 안 친한 사람들에게 

당황하기도 많이 당황했던 기억나네요.







유리 안에 들어있는

작은 돈키호테와 로시난테 조각은 깨질까봐

한국에 돌아와서 확인할 때까지 불안불안했던 기억이 납니다.



어린왕자와 고양이에 대한 스페인어 미니책은 

공부 겸 개인적으로 소장하고 싶어서 산 것이구요.


고양이 나무 조각은 제가 고양이 좋아한다고 어느 분이 선물해주신 것이죠.








진짜 입금하고 부탁하거나 하는 것이

바로 면세점 화장품 +_+



부탁도  많이 받고 부탁도 많이 하고

특히 해외봉사로 장기로 나갈 때

중간중간에 면세점 이용하게 되면  한도 내에서는 

주변 사람들 부탁은 다 들어준거 같아요.


워낙에 제 3 세계 화장품 구입비가 커서 말이지요.

특히 페루에 있는  3년 동안은 

화장품만 아껴도 봉사단에서 주는 생활비가 문제없을 정도로

세금이 많이 붙었었죠.







촉촉한 느낌의 5% 수분크림은 친구님이

선물해줬던거예요. 



요건 지난 번 첨 써본 록시땅 수분크림인데

시어버터 성분이 들어있어서

건조할때 정말 좋더라구요






두꺼운 느낌이 있는 것이 25%로 

이번에 다른 친구 외국 다녀올 때 부탁해서 대리 구입한거예요.


정말 이런 선물을 통해서 새로운 세상을 만나기도 한답니다.

브랜드도 몰랐는데, 






이래저래 여러 친구님들 추천과 소개로 알게 되서

쓰게 되는 이런 경우도 있고 그렇네요 ^^




이것도 용량이 적은 거라서

아무 문제 없이 기내용 화장품으로 사용가능하고

건조한 기내에서 사용하기도 좋습니다.

50ml 니까 딱 좋아요 ^^



그래서 립글로스도 구입했는데

참, 저 립글로스 색없는 거였다는 반전 ^^;;

 장미향이지 장미색이 아니었어요~











방안 여기저기 있는 폐간된 오래된 만화책

정말 오래된 조개껍질, 소라껍데기, 

 몽골에서 온 게르, 티티카카 호수 근처에서 온 가죽 주머니


좋은 추억이 있고, 좋아하는 사람이 있고,

취향이 맞다는 것은  참 다행이죠.


새해에는 또 어떤 선물을 주고 받게 될까요

부정청탁금지법,김영란법에 어긋나지 않는

진짜 좋은 선물들이 가득한 한해되시길 빕니다!!!











2016/06/19 - [적묘의한정판매]타블렛 피씨 케이스, 페루 인형, 기념품

2016/06/10 - [적묘의 괌자유여행]차모로빌리지,수요 차모로 야시장에 가야하는 이유

2016/05/30 - [적묘의 여행tip]기내반입 화장품과 기내수하물로만 여행하기

2014/09/10 - [적묘의 페루]박 공예를 하는 시에라 여인,장인의 손길! ,mate burilado

2014/09/01 - [적묘의 페루]여행기념품 욕심도 UP! 산토 도밍고 성당 앞

2016/06/27 - [적묘의 미국]괌 ABC마트에서 깜짝 놀란 이유,18금 성인용품에 한글설명이 있다!

2016/05/03 - [적묘의 쉐프샤우엔]비누와 향,허브,모로코 기념품, 라 보띠카 델라 아부엘라 알라딘








2016/01/29 - [적묘의 그리스]로도스섬 린도스 택시와 기념품의 정체는 당나귀, 지중해 푸른, Lindhos

2016/10/07 - [적묘의 여행사진tip]여행 마스코트, 여행 소품활용법. 스냅스 포토북, 레이플랫

2016/07/06 - [적묘의 피렌체]중앙 가죽시장 수제가죽제품, 여행기념품 ,Florence Central Market

2016/06/15 - [적묘의 이탈리아tip]피렌체 시뇨리아 광장 다비드상 근처에서 조심할 것,기념품

2015/11/19 - [적묘의 터키]페티예 화요장터, 놓치면 아쉬운 화요시장~

2016/08/25 - [적묘의 괌tip]GODIVA,고디바 쇼핑! 가격은 k마트->고디바 가게-> t 갤러리아-> 메이시스




 3줄 요약


1. 작은 것들 하나에 추억이 막막 떠오르네요! 선물은 김영란법 관계없는 것들로~ 


2. 친구 아닌 사람들이 가끔 있더라구요. 살짝 거리두게 되는 분들이죠.


3. 개인적으로 가장 선호하는 건 냉장고 자석 ^^ 작고 저렴하고 부담없고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7.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2,441
Today1,817
Total4,818,46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Statistics Graph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