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오~~~

눈 앞에 두둥!!!!

나타나는 폭풍성장의 고양이!!

무려 5년만에 만나서 두근두근





실체는..;;

낯선이와는 함께 있지 않겠다며!!!




후다다다닥 숨어서

살짝....찾아보아야 보이는 소심남




자다가 딱 걸려 찍히고 있는 걸 알고

낭패한 표정




셔터소리를 그닥 좋아하지 않더군요..;;;




후루룩 빛의 속도로 빠져나가더니만






신경질적인 몸단장..;;






두둥!!! 무언가 발견하였어요!!!!




스리슬쩍 들어옵니다!!!





그렇죠!!!

고양이의 호기심은 소심함을 이겨냅니다!!!





아따..큰 가방 들고 올 것을!!!

작아서 들어오지를 못하는구만..ㅠㅠ

가방 안으로 마구 파고 들어갈 듯하더니만


이내 화들짝...





난 그렇게 쉬운 고양이 아니라는 듯!!!




역시 거리를 두시는군요..ㅡㅡ;;

이건 소심함이 아니라 밀당인건가요??




2011/06/16 - [철거촌과 지붕] 길고양이와의 거리두기에 대한 고민
2011/06/30 - [철거촌 고양이] 까칠하기 사포 도배한 가면삼색냥
2011/07/01 - [철거촌 고양이들] 적묘, 증명사진을 담다
2011/06/05 - [철거촌 고양이] 적묘와의 거리, 밀당을 즐기다
2011/06/15 - [엘님네 스코티쉬폴더 오토모] 고양이의 사냥본능


2011/07/06 - [철거촌 고양이] 발은 시려도 맘은 따뜻했던 눈오는 날의 기억
2011/07/13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혀로 코파기의 달인
2011/01/15 - [고양이모델료지급] 집중도와 애정도를 레벨업합니다.
2011/02/21 - [고양이배터리] 당신의 고양이는 충전되었습니까?



3줄 요약

1. 흰사자 레오다!!! 라고 짱 멋져 반해버렸는데..이름은 만식이!!!

2. 소심묘인거냐 밀당묘인거냐?? 고양이와의 거리는 어려워요~

3. 역시 카메라 가방은 커야하는군요!!!! 고양이 한마리 납치는 일도 아녀라~~~

http://v.daum.net/my/lincat79
다음뷰 추천으로 받은 수익을 보태서
길냥이들 사료를 제공하고 있답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연이 2011.07.31 15: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식..이................
    참 훈훈한 이름이네요^^
    근데 얼굴이 정말 사자 같아요.............
    희한희한........
    신기신기.........

    앞으론 더 큰가방을 들고 댕기셔야 할듯하네요^^

    • 적묘 2011.08.01 0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늘연이님 그러게나 말입니다

      초미묘라니까요~

      저러고 나면 저 가방을 초롱군이 마구마구 스크레치하게 된답니다 ㅎㅎㅎ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678
Today702
Total5,950,41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