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피곤해

요즘 날씨 때문에

온 몸이 결려..


영 욱신욱신한게~



아무래도 날씨 탓이야





이 놈의 비에 허리가 아파서




제대로 펴질 못하겠다니까~




에구구구 샥신아...





진짜야...

몸이 영 안 따라줘~~~




흐암흐암...



절대로..

그냥 딩굴거리고 싶어서 그런거 아냐...



난 정말이지~~~

밖에 나가서 일도 좀 하고

책도 좀 보고

공부도 좀 하고...




에구 그런게 어케해..




이렇게 피곤한 날엔

그저 고양이는 폭신한 침대 위에서

그릉그릉하면서

몸단장하는게

옳은 일이거든



 


진짜야..

내 말.. 믿지?




절대 게으름 피우려는게 아니라니까~~~~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초롱군의 거짓말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깜찍양의 실체는 하악하악
2011/05/10 - [부처님오신날] 채식고양이는 개박하를 먹지요~
2011/05/25 - [고양이 과외선생] 초식 김초롱 선생의 가르침


2011/01/08 - [고양이 세수] 수많은 논란에 종지부를 찍다
2011/05/12 - [마징가 변신] 고양이가 하악하고 싶을 때!!!
2011/06/02 - [권태기의 고양이] 너무 늦었잖아요
2011/02/02 - [꼬리의 비밀] 그대에게만 살짝 알려줄게요

2010/10/0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오빠가 피곤한 이유
2010/10/21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초롱군 전용 장난감과 베게
2010/12/15 - [강한 부정] 오빠 믿지???!!!!
2011/05/19 - [고양이의 애정표현] 오빠는 널 사랑해


3줄 요약

1. 나이 탓인가...이불 위의 시간이 늘어납니다.

2. 어떻게 저렇게 오래오래 잘까요?

3. 그래도 이름을 부르면 눈을 떠줘서 고마워....

http://v.daum.net/my/lincat79

다음뷰 추천으로 받은 수익을 보태서
길냥이들 사료를 제공하고 있답니다.
클릭으로 길냥이 한끼를 도울 수 있어요 ^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628
Today488
Total5,994,65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