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다린다

기다린다


기다린다


소리가 들린다

다가온다






숨 죽이고 기다리다가



눈이 마주친다





계단엔 사료가



그러나 다시 뒷걸음



뒷걸음이 더 안전하다는 것을

몸으로 배워왔으니

 


그래도 굶주림은 어찌할 수 없다




조심스레 발을 옮겨본다



조금 더 가까이...




앞발 두개

뒷발 두개...



사료에 먹기까지 걸리는 시간은





조금씩 줄어들지만




이곳을 떠나야 하는 시간도

조금씩 가까워진다




2011/06/14 - [철거촌 고양이] 야마카시는 익스트림 스포츠???
2011/06/13 - [철거촌 고양이] 적묘는 길냥이와 이렇게 대화합니다.
2011/06/10 - [철거촌 고양이] 나는 전설이다 3

2011/06/09 - [철거촌 고양이]TNR 삼색이와 도시 생태계 단상
2011/06/08 - [철거촌 고양이들] 저녁 골목길의 반상회
2011/06/06 - [철거촌 고양이] 유리 카펫 위의 차력고양이

2011/06/05 - [철거촌 고양이] 적묘와의 거리, 밀당을 즐기다
2011/06/05 - [철거촌 고양이] 빙빙 제자리 맴돌기
2011/06/03 - [철거촌 고양이] 계단에서 살아남는 법
2011/06/01 - [철거촌 고양이] 넘사벽을 넘어 보려는 몸부림


2011/05/27 - [철거촌의 오후] TNR 노랑고양이 노묘의 낮잠
2011/05/26 - [철거촌 삼색고양이] 나는 전설이다2

2011/05/25 - [철거촌 고양이들] 계단에는 햇살이 내리는데
2011/05/04 - [철거촌고양이]우리들의 행복한 시간
2011/04/28 - [철거촌 턱시도 고양이] 나는 전설이다
2011/04/27 - [천국의계단,철거예정] 집없는 고양이들을 만나다

2011/04/26 - [철거촌고양이] 순수한 호기심, 어디로 가야해?
2011/03/26 - [철거촌고양이]태어날때부터 의문, 어디로 가야 할까
2011/03/23 - [철거묘의 중얼거림] 고양이는 처음부터






3줄 요약

1. 남아있던 건물들도 조만간 철거가 시작되고 바닥공사 시작될 듯

2. 고양이들은 재개발지역에서 영역을 조금씩 저쪽으로 이동하게 될 듯

3. 사료를 먹기까지 걸리는 시간도 얼마 남지 않았네요

http://v.daum.net/my/lincat79


길고양이들을 이렇게 가까이서 보는 곳이 여기라 맘이 아파요
다음뷰 추천 꾸욱 클릭은 로그인 안해도 됩니다!
다음뷰 추천 손가락 꾸욱 눌러주시면
길냥이들을 도울 수 있어요 ^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464
Today375
Total5,982,41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