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엔 뭐가 그렇게 겁이 많이 났는지 챗바퀴 속

책 속에서만 자유롭게 날았고


20대엔 그 무엇도 확실한 것이 없어 조바심이 가득


30대엔 그래도 살아왔던 것들이 있어서 

사는 것에 대해서 조금 내성이 생겼다면









이제, 곧 흔들리지 않는 삶을 살아야 할텐데


오히려 흔들리지 않는 삶에서 멀어지고자 하는 중







편하게 걸어도 되는 길들을


그렇게 걸을 수 없는 현실을 그냥 그렇게

....


이젠 사회의 변화가 역사 그 어느 때보다 빠르고

삶의 방식이 그 어느 때와도 다른

그 서로 다른 세대가 중첩되는 갈등의 시대






머리가 둘 달린 까마귀도 아니고

발이 세개 달린 까마귀도 아니니


그냥 있는 그대로 살아갈 수 있도록

스스로를 다 잡을 수 밖에







무엇을 어떻게 보는가를


제발 타인에게 강요하지 않길


새해에 어느 곳에서

무엇을 하고 있는지, 그것이 그렇게 


당신들의 삶에서 중요한 것도 아니니까....







먹고 살기 위해 나는 갈매기와


나는 것을 즐기는 갈매기에 대한 논의가


너무 오래 전이었던가







날 수 있을 때 날고


쉴수 있을 때 쉬는


자유롭게 복종할 수 있는


딱 그만큼의 자존감을 유지하는 것이

미혹이겠지









솟구치는 태양을 향해

날아갈 수도 있고



뜨거운 태양을 피해 숨을 수도 있고








굳이 365일... 떠오르는 태양

이불 속에서 미적미적거리는

빨간 숫자의 날짜가 행복한 소시민 늦잠과 바꿔도 괜찮다는 여유를...


태양은 떠오르고

시간은 흘러가고

나이는 먹어가고


그것도 나쁘지 않다는 것을 받아들이는 걸로....





2018/01/01 - [적묘의 고양이]2018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무술년 시작

2017/12/30 - [적묘의 고양이]2017년 마지막날, 묘르신 3종세트와 함께,새해소원

2017/12/24 - [적묘의 단상]축 성탄, 메리크리스마스, 그리고 2017년 연말연시를....

2017/01/27 - [적묘의 손놀림]2017년 새해인사,복 많이 받으세요.캘리그라피 연습

2017/02/03 - [적묘의 고양이]2017년 입춘,봄날 고양이는 살랑살랑, 입춘대길


2017/02/01 - [적묘의 손놀림]수고했어 오늘도,하루하루, 조금씩, 캘리그라피 연습

2016/06/03 - [적묘의 동해]해돋이명소 촛대바위,푸른바다에선 반건조 오징어를! 짧은 강원도 여행,추암역

2015/02/19 - [적묘의 단상]2015년 설날인사는 멕시코에서 드립니다~

2015/02/14 - [적묘의 볼리비아]올해의 발렌타인 연인들,코파카바나 티티카카

2015/01/01 - [적묘의 갈라파고스] 2015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줄 요약


1. , 언제나 실질적인 새해는 개학과 오는 느낌이랍니다 ^^;; 


2. 이렇게 짧은 시간이 흘렀는데도 아주 길게 느껴지는 또 한해, 또 한번의 365일

 

3. 새해소원은....나이값 하는 어른이 되는 것....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기장군 기장읍 연화리 297-5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26
Today59
Total5,998,95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