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집에선 묘르신이나


저희 집에선 막내


간식 달라는 걸까?

만져 달라는 걸까?

아니면 놀아달라는 걸까?








오늘의 정답은 +_+


놀아줘 놀아줘~~~~







그래서 시작된...망한..;;;


고양이 사진들입니다.







허허..



빨간 것은 레드 카펫이고

회색은 쥐처럼 보이나 사실 고양이랍니다.


 




패닝샷을 시도해 보려고 했지만

그딴거 없습니다.







13살이라면..;;;


묘르신인 줄 알았는데..;;;;








똥꼬발랄 아깽이네요.








자꾸 발로 굴리다가

가구 아래 집어 넣던 거라서


꺼내서 잘 묶어서 슬슬 움직여 주면






다시 뛰기 시작합니다.



에너자이저세요?







강아지신가요?






폴짝 폴짝







망한 고양이 사진 1위


등극인정 +_+







일단 잡으면


안 놔주려고~







그러나 역시 고양이답게!!!


팡!!!


고양이 펀치!!!!






활동사진은 포기하고


아 포기하면 참 편해요 +_+






멈춤 사진으로만~






궁디 씰룩씰룩


아 잡고 싶다!!!!






곧 잡을 것이다!!!!







기다려라!!!


쪼매난 공!!!!






2018/01/26 - [적묘의 고양이]캣닙, 적절한 놀이시간, 빨간 캣닙쿠션과 묘르신 3종세트

2018/01/13 - [적묘의 고양이]흔한 거실 풍경, 묘르신들과 아버지, 은퇴모임

2017/11/27 - [적묘의 고양이]몽실양도 개다래나무 좀 씹어본 고양이~(feat.16살 개다래나무조각)

2017/11/23 - [적묘의 고양이]12년째 변태, 발집착, 발페티쉬 중증케이스


2017/12/22 - [적묘의 고양이]충격과 공포의마춤뻡파개자, 기말시험도 다 끈나써요.

2017/11/20 - [적묘의 고양이]망한 고양이 사진 대회,개다래나무 좀 씹어본 고양이

2017/11/08 - [적묘의 고양이]12살 발랄한 막내, 몽실양의 가을,딩굴딩굴,급식체버전





3줄 요약


1. 몽실양이 신나게 노는 동안 깜찍언니와 초롱오빠는 소파에서 낮잠 중.


2. 막내는 언제까지나 막내 ^^;; 발랄하게 즐겁게 놀고 있어요.

 

3. 이렇게 망한 고양이 사진 폴더에 사진이 막막 늘어나고 있어요!!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151
Today169
Total5,892,22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