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짭잘한

맥주를 부르는 꼬치구이~


+_+ 오랜만에 서면 나들이

카메라 중고가게도 들려서 가격도 좀 알아보고


서면 2번 출구로 나가서

좀 걸어가면 나온답니다 








못보고 지나가기 힘든

노군꼬치 +_+


일본식 이자까야~






골목 뒤에 공간있어요~


통과하면~







1층 2층이 있는데

친구님과 전 큰 창이

 열려있는 2층으로 고고~






고양이를 좋아하는지라

이렇게 귀여운 장식들에 눈이 휘둥글!!!







정말 오랜만에 일식집이라 +_+

신나게!!!!







꼬치는 2개씩 나오는데

보통 3천원에서 시작하더라구요.


다양하게 먹을 수 있는 노군모둠꼬치를 골랐어요~







그리고 항상 애정하는 두가지 메뉴 +_+



치킨 가라야케!!!!


그리고 오코노미야끼!!!!







아사히 생맥주 상큼하게 한잔!!!







맛있는 거품도 적당하게!!!


골목의 푸른 불빛과 어우러지는 

맥주의 황금빛!!!







와우


완전 뜨끈뜨끈


바삭바삭



잠깐 수다 떠는 사이에

등장한 이 알흠다운 것들!!!!









삶은 콩이랑 락교는 기본이고

리필도 했습니다 ^^;;

다시 시작하는 기분으로 꽉꽉 눌러주신 걸 찰칵찰칵!!!



오꼬노미야끼는 손잡이가 뜨겁다고

미리 알려주셨어요!!!


 





하아...


입천장에 뜨겁게 느껴질만큼


근데 촉촉하고 완전 밖은 바삭바삭







가쯔오부시가 살랑살랑


어찌나 수북수북!!!









맥주를 부르는 안주는 다 시킨 듯 +_+


먹는 동안 내내 뜨끈뜨끈했어요!!!







미니 화로도 어찌나 귀여운지!!!







천천히 하나씩 올려가면서

야금 야금








소스도 두 가지

맑은 색은 식초랑 간장같았고

짙은 색은 간장인데 달짝지근했어요.


양배추랑 같이 곁들여 따끈하게 구운 꼬치랑 같이 먹으면 

진짜 앙상블이 예술 ^^








워낙에 이런 류의 안주를 좋아하고

간장 베이스의 소스를 좋아하다보니







뭘 먹어도 다 진리인데 +_+


닭고기, 닭껍질, 염통, 

도톰한 삼겹살도 짱!!!







작은 화로는 그냥 그러려니 했는데

올려놓고 이야기하면서 집어보니


어느 순간 정말 뜨겁게 지글지글!!!


좋더라구요 +_+









아 ...우린 이야기만 나눴을 뿐인데


어느새 밤은 깊어지고







그득했던 안주는 사라지고...







좋은 분위기에 

아기자기한 인테리어


맥주를 부르는 맛있는 안주 ^^




즐겁고 맛있게 수다떨고 맥주를 비운 시간

다음에도 또 이쪽에서 마실 일이 있다면

꼬치에 맥주 한잔 하러 다시 가보려구요 ^^


못 먹어본 꼬치들로 따로 주문해 볼까해요!!!


 




부산 부산진구 중앙대로 680번 가길 71-1 ( 지도링크 )



모두의 블로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168-59 | 노군꼬치서면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ntime 2017.06.08 21: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안주 생각 나는 밤. 저도 저 미니화로를 거금 들여서 하나 샀지요 ㅎㅎㅎ 숯불 피우는게 힘들어서 그렇지, 정말 분위기도 나고 뭐든 구워도 맛있어요. 사진 보니까 바로 퇴근해서 오늘 저녁은 소고기를 살짝 구워 볼까 싶네요. 사진 잘 보고 갑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151
Today360
Total5,892,41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