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때 참새도 잡아왔던 깜찍양


사실, 가장 사냥 본능이 발달한 영리한 고양이

깜찍양은 요즘 천리향(서향) 옆에 잘 있답니다.


달콤한 천리향 향기가 좋아서일까요


 






향이 짙어서

달디 달아요






짙은 향~






달콤한 천리향 뒤에서

무슨 음모를 꾸미는 건지~










원래 깜찍양은 정말 사냥을 좋아하는 고양이랍니다.



13살이 되면서


그냥 딩굴딩굴



그리고 사실, 살이 많이 찌면서..;;

좀 철푸덕 드러누워 있는 것을 좋아하지만








혼자 셀프 사냥을 떠나는 유일한 고양이!!!


우리집에서 가장 원초적 본능을 품고 있는 고양이랍니다.











슥 나가서..



무언가를 물고 와서

채터링을 하는 고양이



하루에 한번은 꼭 하고

두번, 세번도 합니다.










입에 물고 있는 거...보이시나요?








넵!!!! 


가장 사랑받는 것은 까만 봉지!!!!



어디선가 잘 감춰둔 +_+

봉지를 또 사냥해 왔습니다.









툭....








후우..오늘 사냥은 다 했네..



흔한 13살 고양이의 일상입니다.









그리고 다시 우아한 듯~


천리향 그윽한 사이로 스리슬쩍~


이미지 메이킹 전략 중입니다.



우아한 고양이~ 깜찍양이랍니다 ^^





2017/03/27 - [적묘의 고양이]노묘 3종세트,집사는 캔따개,내추럴 발란스 와일드캔, 주식캔 시식 중

2017/03/23 - [적묘의 고양이]깜찍양보다 얌전한 나도풍란, 대엽풍란 키우기

2017/03/15 - [적묘의 고양이]나도풍란,대엽풍란의 향기는 오후에 진해진다.13살 깜찍양은 창가 필수요소

2017/03/04 - [적묘의 고양이]숨은 고양이 찾기, 봄이구나 싶다.노묘 3종세트

2017/02/23 - [적묘의 고양이]13년 초지일관 까칠묘생, 하악고양이,깜찍양의 봄날

2017/01/05 - [적묘의 고양이]까칠한 고양이와 어떻게 같이 살아요? 13년째 하악하악

2017/01/07 - [적묘의 고양이]은퇴모임,the 만지다,노묘들과 아버지





2016/10/23 - [적묘의 고양이]깜찍양의 고정자리, 느슨한 냥모나이트 3종 세트

2016/09/03 - [적묘의 고양이]깜찍양은 오빠의 꼬리가 좋아요~

2016/09/17 - [적묘의 고양이]하악질을 보려면, 깜찍양을 건드려 보아요.

2016/05/06 - [적묘의 고양이]턱시도 깜찍양의 최고 아이템,상자 쟁취

2016/04/04 - [적묘의 고양이]까칠한 깜찍양 하악하악에도 무념무상 초롱군

2016/02/29 - [적묘의 고양이]무채색 자매 고양이를 건드리는 무채색 새,모노톤 3종 세트

2016/06/03 - [적묘의 고양이]쥐잡기를 포기한 도시 고양이와 쥐가출 기원 +_+

2016/05/19 - [적묘의 고양이]정원의 함박꽃,앉으면 모란, 서면 작약, 걸으면 백합이라





 3줄 요약


1. 우아하게 있다가 갑자기 어디서 봉지 물고 나오는 깜찍양의 사냥본능!!!


2. 실력으로 따지면 정말 최고인 듯. 어디서 저렇게 잡아오는 건지..쥐 좀 잡지..;;


3. 13살이 되어도 상자와 봉지를 좋아하는 깜찍양~ 건강하자!!!!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50
Today611
Total5,863,72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