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른 아침


도미토리에서

남들보다 일찍 일어나면 좀 미안하기도 하지만


이번엔 미안하지도 않음


여자방 6인실에 단 2명!!

그리고 한 여름 진짜 성수기를 

살짝 피해서 6월말이라는 좋은 시간이었기 때문에

관광객이 덜할때

빨리 움직이면 더 많이 볼 수 있다는 것을

너무도 잘 안다는 것~~~


지난 몇년 간 낯선 곳에서

 혼자 걷는 이른 아침 시간의 즐거움을

너무도 잘 알게 되었달까....









부겐빌레아 나무 옆의 

그림같은 턱시도 고양이의 앙상블은


에게해 바다를 끼고 펼쳐지는

고,중세시대 성벽만큼이나

값어치가 있다.





저 멀리 보이는 모스크의 탑도

저쪽으로 보이는 유럽식 흔한 집들도






이른 아침


새벽에 가까운 시간


이 계단보다 더 감동을 주진 못한다





호젓하게 식빵을 굽던

턱시도 고양이가





번쩍 눈을 뜰만큼


나는 가까이 다가간다






눈을 크게 뜨고

칼을 살포시 벼리는 

흔한 무서운 고양이 눈빛을 해도

난 고양이의 칼눈이 참 예쁘구나





그리고 이 길의 이른 아침 시간이

정말 값지구나







너의 새벽 밥시간은 지났을테고


아직 밤을 걷던 고양이들의

나들이는 마무리 되지 않은 모양인데







이 집 사람들은


고양이를 위한 문을 열어 놓을 뿐 아니라

오가는 아이들을 위해서도

수북히 밥을 담아둔다








이 길을 걷는 사람은 나 하나이고


넓은 중세기사단의 성벽이

이제사 

아침해를 받아 빛나고








바다를 가득 메운 로도스의 배들도

아직은 움직이지 않는다


그런데


고양이들의 밥그릇은 가득 채워져있다.







뜨거운 로도스의 햇살은

아침 8시부터 시작된다.


그리고, 그 전부터 

훨씬 이전부터


밥그릇은 채워져있다.






2015/08/23 - [적묘의 그리스]로도스섬 고양이가 있는 그리스 정교회 풍경

2015/08/21 - [적묘의 그리스]로도스섬 성벽에서 노란둥이 고양이를 만나다

2015/08/20 - [적묘의 그리스]각종 젖소 고양이 종합세트가 있는 로도스섬

2015/08/19 - [적묘의 그리스]터키 페티예에서 로도스로 가는 페리를 타다

2015/07/30 - [적묘의 터키]파묵칼레 유적지, 유네스코 세계유산,라오디게아,히에라폴리스,Hierapolis,Pamukkale

2015/07/09 - [적묘의 터키]지중해 바다 페티예에서 체리 즐기기,Fethiye


2014/11/20 - [적묘의 바릴로체]턱시도 고양이와 햄을~깜빠나리오 전망대,cerro campanario

2014/12/16 - [적묘의 부에노스아이레스]탱고 거리에서 고양이 등장 마법?Carlos Gardel 거리에

2014/09/10 - [적묘의 고양이]돈이없어! 블로그 수익(수정완료)

2014/09/11 - [적묘의 페루]케네디 공원 고양이들과 사료셔틀에 대한 고찰

2014/09/14 - [적묘의 라오스]검은고양이가 루앙프라방 사찰의 새벽을 열다

2014/06/17 - [적묘의 페루]젖소 고양이, 남미최고 대학산마르코스 공원에서







3줄 요약

1.아침에도 저녁에도 오가면서 만난 캣맘들이 많아요! 고양이로 대동단결!!!


2. 혼자 걸어도 같이 걸어도 좋고, 색다른 만남도 좋은 이른 새벽을 거닐던 기억들


3. 2015년 6월, 2박 3일 로도스 떠나는 날 그리스 경제..디폴트 선언..ㅠㅠ


♡ 카카오채널~ http://story.kakao.com/ch/lincat022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그리스 | 로도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678
Today330
Total5,950,03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