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시선을 신경쓰고 살기엔

하루하루의 피곤이 너무 커서
그냥 눈 질끈 감고

크게 하품을 하고 있어.

생각해볼 필요도 없이
가장 중요한 건 나인데

왜 타인의 시선에 타인의 말 한마디에
쉽게 흔들리고 있는 걸까




사실 모두 같은 곳에 있고
모두 같은 고양이라고 해서

모두 똑같은 개체가 아닌데
왜 같아야 한다고 생각하는 걸까~


나는 나
너는 너

우리는 서로 다른 존재들



가끔은 다른 시선을 신경쓰지 말고
나른함과 피곤한 월요일을
마음껏 표현해도 되는 것이니까



온 몸을 쭈욱 펴고~

있는 힘껏 입을 크게 벌리고

숨겨 놓은 날카로운 이와
까칠한 혓바닥
 핑크빛 입천장까지~

모두 다 보이도록~

지루함과 우울함과 피곤함을 다 꺼내버리면
좀 개운하겠지




2013/10/25 - [적묘의 페루]노랑둥이 고양이 중앙선 신기한 무늬에 반하다
2013/10/23 - [적묘의 페루]출근길 노랑둥이 고양이의 정체~
2013/10/07 - [적묘의 페루]요가 고양이 기지개로 월요병 이기기
2013/08/28 - [적묘의 페루]고양이 관절염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스트레칭
2012/09/07 - [적묘의 페루]아슬아슬 노랑둥이 고양이의 기지개
2012/08/29 - [적묘의 페루]노랑둥이 고양이의 이유있는 불만가득!

2012/06/21 - [적묘의 페루]공존의 미덕,시장 고양이가 부러운 이유
2012/06/13 - [적묘의 페루]the 만지다.손을 뻗으면 고양이가 닿는다
2012/06/04 - [적묘의 페루]월요병 특효약! 고양이 기지개를 배워보아요!
2012/06/05 - [적묘의 페루]모두에게 친절한 길고양이로 충전 완료
2012/06/11 - [적묘의 페루]엉덩이가 예쁜 고양이, 요가로 월요병 극복!




 3줄 요약

1. 타인의 시선에 우울함이 깊어지는 것보단 그냥 드러내보이기~

2. 내 마음을 들여다 보이는 것이 더 중요한 걸! 그게 내 삶의 중심이니까.

3. 월요병은 언제나 치명적이네요. 지구 반대편 페루에서도 마찬가지랍니다 ^^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손가락 클릭 눌러 추천해주시면 글쓰는 즐거움과 보람이 한층 up
♡로긴하지 않아도 손가락 클릭하시면 추천된답니다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七支刀™ 2013.11.19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번째 하품 사진 고양이라기보다 왠지 쥐같아 보여....ㅋㅋㅋㅋㅋ
    닥터 스쿠루에서 나왔던 쥐는 모든 포유류의 원형.....이 아닐까라는 찬우의 가설....이 왠지 신빙성이 있어 보이는 사진이네... ㅋㅋㅋ

    • 적묘 2013.11.19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七支刀™님 앗 그런 가설이 있었어요?
      음.... 그래서 쥐로 실험하는건가.....!!!!!

      갑자기 언니 책장이 그리워진당~
      뒤적뒤적 책 꺼내서 읽고 싶어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475
Today547
Total5,891,44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