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의 일상적인 길

음... 항상 올리는 고양이 공원가 있는
 미라플로레스,
산 이시드로를 제외하면
다른 구역은 사진을 찍기 힘듭니다.

일년을 넘게 오가는데

창가의 고양이들이 한둘이겠어요~

정말 자주 고양이들을 만나는 편인데
반은 카메라가 없어서 못 찍고
반은 카메라를 꺼낼 상황이 안되서 못 찍고

눈으로만 담거나 합니다.

여기 고양이들은 주로 외출 냥이가 많아요.
 


보통 창문으로 나가서
연결된 바깥을 오가고

옥상은 자유롭게 다니고


그런 경우 이렇게
고양이들을 창가에서 볼 때가 많은데


오래된 건물
낡은 건물

돈이 없어서 페인트를 칠하지 않았고
깨진 창문을 바꿔 갈지 않고



낙서가 많으면

위험한 동네인거죠

아무나 스프레이를 가지고 찍찍 그어대도
아무도 그걸 막을 수 없다는 건
치안이 엉망이란 거니까요.

그리고 그 스프레이를 지울 돈도 없고
못 그리게 할 경비원이나 경찰도 지나가지 않는다는 것



그러다 보니
웬만해서는....


카메라를 꺼낼 수가 없었어요.


이렇게~~~
살짝 눈이 딱 마주치면
크아~~~


평소엔 제대로 셔터를 누를 생각도 못하는데
두둥!!!!


이날따라 길 가에 사람이 없어서
그리고 약간 어중간하게...
안전한 동네

그니까...
골목 골목엔 경비원이 없지만
위험해 보이는 사람도 없는 상황이고 밝은 대낮!


그래서 한참을
길 건너에서 야옹 야옹


요 카메라는 다른 날인데

아예 이렇게 축 늘어져서..

요즘 얼마나 더운지 딱 보이죠?
다른 날에도 몇번 더 보았는데
그때 마다 이렇게 창가에 걸쳐서 잠들어 있거나
아니면 보이지 않는 그늘에서 자는 듯

 

 

2012/12/08 - [적묘의 페루]고양이는 따뜻한 창가에 앉아
2012/10/13 - [적묘의 페루]고양이는 노릇노릇 식빵을,사람들은 카툰 무료전시회 감상 중
2012/10/04 - [적묘의 페루]고양이공원에서 무료입양을 하고 싶다면?
2012/09/28 - [적묘의 고양이]추묘들은 가을 햇살에 창가 필수요소
2012/09/03 - [적묘의 페루]창가 필수요소는 진리의 노랑둥이
2011/12/05 - [적묘의 고양이]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는 마음

2011/10/13 - [적묘의 고양이] 페루에서도 창가 필수요소는 고양이!
2011/10/03 - [적묘의 고양이들] 오빠의 애정표현, 키스가 줄었어요
2011/05/20 - [창가의 필수요소] 그윽한 눈빛 고양이
2011/04/25 - [늦잠불가] 고양이가 있는 창가는 진리!!
2011/04/28 - [지붕 위 고양이] 창 밖의 고양이
2011/05/09 - [버만고양이의 아침] 궁극의 요가자세



3줄 요약

1. 야옹 야옹~ 얼굴을 잘 감추고 낮잠자는 창가의 고양이~

2. 목적지에 따라서, 그리고 시간대에 따라서 아예 카메라는 안들고 나간답니다.

3. 역시 창가엔 고양이가 필수요소지요 !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273
Today680
Total5,842,67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